본문으로 바로가기
47585778 0102018091247585778 02 0213002 6.0.16-HOTFIX 10 서울신문 0 popular

용산 15일 孝 정신 살리는 ‘어르신의 날’

글자크기
서울 용산구가 사라져가는 효(孝) 정신을 되살리고 활기찬 노년 문화를 가꾸는 데 앞장선다. 오는 15일 용산가족공원 제2광장에서 열리는 ‘제4회 어르신의 날’ 행사에서다. 지역 내 노인들과 자원봉사자 등 1만여명이 참석하는 이번 행사는 국악인 박애리가 사회를 맡고 태진아, 진성 등 가수들이 공연을 펼치며 참석자들의 흥을 돋운다. 16개 동 주민센터 자원봉사자들은 설렁탕, 떡, 과일 등의 먹거리를 준비하는 등 정성을 더한다.

성장현 용산구청장과 진영 국회의원 등 11명이 어르신들을 모시고 세족식도 진행할 예정이라 눈길을 끈다. 행사장에서는 대사증후군 검진, 우울증 검사, 혈압·혈당 검사, 치아 검진, 침 시술 등도 받아 볼 수 있다. 성 구청장은 12일 “2015년부터 서울시 자치구 최초로 어르신의 날 행사를 이어 오고 있다”며 “이날 하루만큼은 어르신들이 모든 근심 걱정을 잊고 청명한 가을 하늘을 즐기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 부담없이 즐기는 서울신문 ‘최신만화’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