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2715999 0102018011742715999 02 0213002 6.0.16-HOTFIX 10 서울신문 0 popular

용산 청소년 칭찬해~

글자크기
서울 용산구는 청소년을 대상으로 하는 소논문 대회를 열고 우수학생 31명에게 표창장을 전달했다고 17일 밝혔다.

올해 소논문 대회 대상은 성심여고 2학년생 이연재양이 받았다. 이양은 ‘학교협동조합 매점의 발전방안- 학생을 중심으로’라는 논문을 제출, 내용 완성도와 구성력, 주제의 적절성, 연구 타당성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성심여고 2학년생 박소희양과 1학년생 강시원·황주애·남의정양은 각각 최우수상을 받았다. 성심여고 학생들이 대상과 최우수상을 모두 석권해 눈길을 끌었다.

용산구는 지난해 청소년 전공연구 프로그램의 하나로 관련 방침을 수립하고 지역 내 7개 일반계 고등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개인별 소논문을 작성·제출토록 했다. 구가 지난해 12월 말까지 접수한 소논문은 57편이다. 구 교육발전 자문위원 7명이 구청에 모여 심사했고 합산 점수에 따라 대상 1명, 최우수상 4명, 우수상 7명, 장려상 19명 등 수상자 31명을 최종 선정했다. 표창장은 각급 학교에 전달, 15일에 시상이 이뤄졌다. 청소년 전공연구 프로그램은 구를 대표하는 교육 사업이다. 7개 고등학교가 연합해 전공연구 과정과 진로적성 과정 등 110여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연말에는 소논문 대회를 통해 학생들의 전공연구 성과를 확인하고 있다.

송수연 기자 songsy@seoul.co.kr

▶ 부담없이 즐기는 서울신문 ‘최신만화’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