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9708097 0512017081339708097 02 0201001 5.17.9-RELEASE 51 뉴스1 0

평화의 소녀상 151번 버스타고 서울도심 누빈다

글자크기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박지혜 기자 = 세계 위안부의 날을 하루 앞둔 13일 오후 서울 강북구 동아운수 차량기지에서 151번 버스에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들을 기리기 위한 '평화의 소녀상'이 설치되고 있다.

이날 동아운수 151번 버스 5대의 일반 좌석 중 한 자리에 평화의 소녀상을 설치했다.

운행은 '세계위안부의 날'인 14일 오전 4시 첫차부터 시작해 9월30일까지 이어진다. 일본대사관과 가까운 안국동 구간을 지날 때는 안내방송과 영화 '귀향'의 OST가 방송된다. 2017.8.13/뉴스1
pjh2580@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