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8640574 0252017062038640574 04 0405001 5.17.9-RELEASE 25 조선일보 0

파리에서 또…폭발물 실은 차량 경찰에 돌진, 용의자 사망

글자크기
프랑스 파리 최대 번화가 샹젤리제 거리에서 19일 (현지시각) 차량 1대가 경찰차로 돌진해 충돌하면서 폭발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AP통신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쯤 샹젤리제 거리에서 폭발물을 실은 차량 한 대가 경찰의 밴 차량에 돌진해 충돌 후 폭발했다.
조선일보

19일 프랑스 파리 샹젤리제 거리에서 경찰 차량에 돌진, 충돌한 승용차에 불이 붙자 경찰이 소화기를 뿌려 진화하고 있다./AP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제라르 콜롱 내무장관은 차 안에 있던 용의자가 심각한 화상을 입고 체포돼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곧 숨졌다고 이 브리핑에서 밝혔다.

현지 경찰에 따르면 용의자 외에 이번 사건으로 다친 시민이나 경찰은 없었다.

용의자는 31세 남성으로, 프랑스 수사당국의 테러 위험인물 리스트인 '파일 S'에 등재된 인물인 것으로 전해졌다.

용의자의 범행 동기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으나 대테러 검찰이 이번 사건에 대해 테러 가능성을 두고 조사에 착수했다.

프랑스 대통령선거 3일 전인 지난 4월 20일 파리 샹젤리제에서 경찰관이 숨지는 총격 테러가 발생한 뒤 당국은 이 지역에 대한 보안을 강화하고 있다.

[한상혁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