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8039408 0372017052038039408 03 0301001 5.16.11-RELEASE 37 헤럴드경제 0

‘빵이 곧 주식’, 빵식가들을 위한 新식빵열전

글자크기
-버터ㆍ잼 바르지 않아도 맛있는 조리식빵

-콩ㆍ녹차ㆍ초콜릿ㆍ치즈 등 토핑 다양화

-결 대로 뜯어먹는 재미살린 데니쉬 식빵


[헤럴드경제=김지윤 기자] ‘빵식가’들이 반길만한 식사용 빵들이 다양해지고 있다. 특히 기본중의 기본인 식빵을 활용해 잼이나 버터없이도 먹을 수 있는 제품들이 눈길을 끈다.

뚜레쥬르는 ‘데니쉬 식빵’ 5종을 출시했다. 데니쉬 특성상, 결이 살아 있어 뜯어 먹는 재미가 있다. 버터를 풍부하게 넣어 속은 부드럽고 겉은 바삭한 게 매력이다.

‘삼색콩 데니쉬식빵’은 향긋한 호박맛 패스트리 속에 병아리콩, 완두콩, 검정콩을 넣어 고소한 콩 씹는 맛이 좋다. ‘녹차 데니쉬식빵’은 진한 녹차향의 패스트리에 단팥 앙금을 넣어 달콤쌉싸름한 맛의 조화가 일품이다. 이 외에도 진한 달콤한 ‘초코 데니쉬식빵’과 고소하고 담백한 ‘플레인 데니쉬식빵’도 출시됐다. 보들보들한 우유 식빵에 달콤한 초콜릿 칩을 넣은 ‘초코마블식빵’도 별미다. 초콜릿의 진한 맛이 우유와 환상의 콤보를 이룬다.

헤럴드경제

[사진=뚜레쥬르 데니쉬 식빵 5종]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CJ푸드빌 관계자는 “식빵 자체만으로도 간편하게 즐기는 트렌드에 맞게 잼을 바르거나 토스트를 하지 않아도 맛있는 제품을 출시했다”면서 “골라먹는 재미를 느끼길 바란다”고 전했다.

아워홈은 1~2인 가구를 겨냥한 ‘신선한 버터우유 식빵’을 출시했다. 아워홈 신선한 버터우유 식빵은 무조건 한 줄씩 사야 한다는 고정관념을 시원하게 날려주는 제품으로, 한 번에 먹기 딱 좋은 두 장으로 구성돼 있다. 또 버터를 듬뿍 넣어 그냥 먹어도 부드럽고 풍미가 좋다. 샌드위치뿐 아니라 샐러드나 스프에 곁들이는 크루통을 먹을 만큼만 만들기에도 제격이다.

헤럴드경제

[사진=아워홈 신선한 버터우유 식빵]


파리바게뜨는 빵을 새로운 관점에서 재해석해 맛, 풍미, 식감, 비주얼을 업그레이드한 신개념 빵인 ‘천연효모 쿡(Cook)빵’ 시리즈를 내놓았다.

‘천연효모 피자 쿡(Cook)빵’은 빵 반죽에 치즈, 토마토, 올리브 등 피자 토핑 재료를 듬뿍 넣어 식빵 형태로 구워낸 제품이다. 바삭하게 구워진 식빵을 손으로 뜯으면 부드럽고 쫄깃한 식빵의 결마다 토핑이 들어있어 피자 깊은 풍미를 낸다.

헤럴드경제

[사진=파리바게뜨 천연효모 쿡(Cook)빵]


‘천연효모 갈릭 치즈 쿡 빵’은 한국인이 좋아하는 대표 식재료인 마늘과 치즈를 사용해 맛을 내 중독성 있는 짭쪼름한 맛을 낸다.여기에 SPC의 독일식 육가공 전문브랜드인 그릭슈바인의 스모크햄을 사용해 풍부한 맛을 더했다.

헤럴드경제

[사진=아티제 무설탕 자색고구마]


아티제는 고품격으로 차별화를 뒀다. 새롭게 출시된 베이커리 프리미엄 베이커리 신제품 10종은 기존 프랜차이즈에서 쉽게 접할 수 없었던 재료를 택했다. 세계3대 초콜릿인 프랑스산 발로나(Valrhona), 프랑스 최상등급 AOP 인증을 받은 이즈니(ISIGNY) 버터 등 각 분야의 최고 재료만 넣었다. 특히 설탕 등 화학 첨가물 없이도 달콤함과 섬유질이 풍부한 ‘자색고구마’를 사용한 ‘아티제 무설탕 자색고구마 호두’ ‘아티제 무설탕 자색고구마 롤치즈’로 담백하고 건강한 빵을 구현했다. 이외에도 ‘아티제 발로나 초코스틱’, ‘아티제 발로나 데니쉬’ 등 디저트류도 함께 준비됐다.

summer@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