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6780433 0142017032136780433 03 0309001 5.17.9-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삼성물산, 1억원 투자해 국내기반 패션 디자이너 지원

글자크기
삼성물산 패션부문이 국내 패션업계 활성화를 위해 연간 1억원을 투자한다.

삼성물산 패션부문은 지난 2005년부터 진행했던 'SFDF'와는 별도로 올해 처음으로 국내 패션업계 지원 확대를 위해 연간 1억원 규모의 '제1회 sfdf(스몰 에스에프디에프)'를 새롭게 출범한다고 21일 밝혔다.

‘제1회 sfdf’는 기존 삼성패션디자인펀드가 SFDF를 통해 글로벌 활동 기반의 디자이너를 모집해왔던 것과 달리 국내를 기반으로 한 디자이너·브랜드를 대상으로 하며, 범위 역시 의류에서 가방·슈즈·라이프스타일 전반으로 확대 적용된다.

‘제1회 sfdf’는 오는 27일부터 내달 7일까지 지원자를 모집한다. 5월까지 2차례의 디자인실장, CD 등 사내 전문가들의 심사를 거쳐 최종 10인(팀)의 후보를 선정하고, 6월 중에 대중 참여형 최종심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최종 우승자(팀)는 6개팀이 선정되며 1등 1개팀은 3000만원, 2등 2개팀은 각 2000만원, 3등 3개팀은 각 10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삼성물산 패션부문은 총 1억원 규모의 상금 외에도 1위 팀에게는 서울패션위크 진출을 지원한다. 또 모든 수상자에게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공식 온라인 몰 SSF샵과 비이커를 통한 온·오프라인 판매채널 제공은 물론 홍보 마케팅 및 사업운영 멘토링 등을 제공하기로 했다.

앞서 2005년 출범한 삼성패션디자인펀드는 지난해까지 총 20명(중복 수상 제외)의 디자이너에게 총 290만 달러의 후원금을 지원했다.

padet80@fnnews.com 박신영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