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3 (토)

뜨거운 키스 뒤 배신?...‘브랜딩인성수동’ 로몬, 본격 흑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브랜딩인성수동’. 사진lSTUDIO X+U


‘브랜딩인성수동’에서 김지은과 로몬의 영혼이 제자리를 찾았지만 혼란은 계속됐다. 로몬은 김지은을 배신하며 ‘5년 전 사건’을 언급, 둘 사이에 숨겨진 과거가 있음을 암시했다.

LG유플러스의 ‘STUDIO X+U’가 제작하는 ‘브랜딩인성수동(극본 최선미 전선영, 연출 정헌수)’ 15, 16회에서는 세계소주 팝업에서 키스를 나눈 강나언(김지은 분)과 소은호(로몬 분)의 영혼이 다시 뒤바뀌며 제자리를 찾았다.

‘세계소주 리브랜딩’을 망친 도유미(양혜지 분)는 자신의 뒤를 봐주던 한이재(박기덕 분) 상무로부터 버림받으며 언더독 팀으로 강등됐고, 나언은 다시 마케팅 1팀장 자리로 돌아갔다. 제자리를 찾은 나언은 성수 에이전시로 들어왔고, 세계그룹 한 상무가 직접 가로챈 ‘HQ모터스’ 일을 추진하며 커리어를 회복하려 한다.

그 사이 한 상무와 손을 잡은 은호는 나언에게 어쩔 수 없는 일이라고 말했지만, 사실 은호는 나언이 맡으려는 HQ모터스 일을 무산시키는 대신 “5년 전 그날의 진실을 원한다”며 한 상무와 거래한 것이었다. 나언을 배신해버린 은호가 쫓고 있는 ‘5년 전 진실’은 무엇일지, 또 그 진실은 나언과 어떤 연관이 있는 것일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런 가운데 17, 18회 스틸 컷에는 ‘댕댕미’ 넘치던 모습은 온데간데없이 냉랭한 눈빛으로 강나언을 쏘아보고 있는 소은호의 모습이 담겼다. 키스로 뒤바뀌었던 영혼은 제자리를 찾았지만, 두 사람의 영혼은 계속해서 뒤바뀌며 혼란이 지속된다.

나언은 한 상무와 손을 잡은 은호가 자신을 배신했다는 사실을 깨닫는다. 충격에 빠진 나언에게 은호는 “그날이 우리의 처음이 아니다. 일주일 줄 테니 기억해내라”라며 나언과의 만남이 의도적이었음을 밝혔다. 은호의 말에 나언은 묘한 기시감을 느끼며 5년 전을 떠올렸다. ‘영혼 체인지’ 상태가 아닌 나언과 은호가 서로에게 날을 세우며 대립한 장면은, 두 사람 사이에 숨겨진 충격적인 과거를 암시한다.

‘브랜딩인성수동’은 매주 월, 화, 수, 목 0시 U+모바일tv에서 공개되며 매주 목요일 웨이브에서 4회차 씩 공개된다.

[이다겸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