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5 (토)

[FA컵 리뷰] '홀란홀란홀란홀란홀란' 5골 폭발!→KDB 4AS...맨시티, 루턴 타운 6-2 격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신인섭 기자= 엘링 홀란이 한 경기에서 5골을 터트리며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맨체스터 시티는 28일 오전 5시(한국시간) 영국 루턴에 위치한 케닐워스 로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24시즌 잉글랜드 FA컵 16강에서 루턴 타운에 6-2로 승리했다. 이로써 '디펜딩 챔피언' 맨시티는 8강에 진출하게 됐다.

[선발 라인업]

맨시티는 4-2-3-1 포메이션으로 포진했다. 엘링 홀란이 최전방에 배치됐고, 잭 그릴리쉬, 케빈 더 브라위너, 베르나르두 실바가 2선에서 공격을 지원했다. 마테우스 누네스, 마테오 코바시치가 3선에서 호흡을 맞췄고, 4백은 나단 아케, 마누엘 아칸지, 존 스톤스, 카일 워커가 짝을 이뤘다. 골키퍼 장갑은 스테판 오르테가 골키퍼가 꼈다.

루턴 타운은 3-4-2-1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컬리 우드로가 원톱으로 출격했고, 타히트 총, 칼튼 모리스가 바로 아래서 지원 사격에 나섰다. 중원은 알피 도우티, 로스 바클리, 조던 클라크, 치에도지 오그베네가 담당했다. 아마리 벨, 테덴 멘기, 리스 버크가 수비 라인을 형성했고, 골문은 팀 크륄이 지켰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전반전]

맨시티가 이른 시간 웃었다. 전반 3분 누네스가 찔러준 패스를 더 브라위너가 침투 이후 곧바로 컷백을 내줬다. 이를 문전에서 홀란이 마무리하며 선제골을 뽑아냈다.

맨시티가 추가골을 터트렸다. 전반 18분 오르테가가 한 번에 전방으로 보낸 패스를 홀란이 잡은 뒤 뒤쪽의 더 브라위너에게 패스를 보냈다. 더 브라위너는 곧바로 공간 패스를 찔러 넣었고, 빠르게 달려간 홀란이 왼발로 마무리하며 멀티골을 터트렸다.

홀란이 해트트릭 기회를 날렸다. 전반 25분 우측면에서 스톤스가 찔러준 패스를 아크 정면에서 홀란이 잡아낸 뒤 슈팅했지만 이번엔 골키퍼 선방에 좌절됐다.

맨시티가 계속해서 공세를 펼쳤다. 전반 30분 그릴리쉬가 띄워준 공을 더 브라위너가 침투 이후 슈팅했지만 골키퍼 선방에 막혔다. 세컨드 볼을 홀란이 때렸지만 골키퍼 정면으로 향하며 아쉬움을 삼켰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양 팀이 부상으로 인해 교체를 단행했다. 전반 38분 루턴 타운은 벨을 빼고 조셉 존슨을 투입했다. 맨시티도 그릴리쉬가 부상을 당해 제레미 도쿠를 투입했다.

홀란이 전반에 해트트릭을 달성했다. 전반 40분 이번에도 더 브라위너가 찔러준 킬러 패스를 홀란이 빠르게 달려가 잡아낸 뒤 골키퍼를 앞에 두고 침착하게 칩샷을 성공하며 3번째 골을 만들어냈다.

루턴 타운이 한 골을 만회했다. 전반 45분 클라크가 기습적인 중거리 슈팅을 날려 우측 상단에 꽂아 넣었다. 오르테가 골키퍼도 몸을 날리지 못할 정도로 완벽한 궤적이었다. 결국 전반은 맨시티가 3-1로 앞선 채 종료됐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후반전]

루턴 타운이 한 골을 더 따라붙었다. 후반 7분 오르테가가 공을 걷어냈지만 바클리에게 향했다. 바클리가 침착하게 공을 띄워서 빈 공간으로 패스를 보냈고, 이를 클라크가 쇄도한 뒤 오른발 발리 슈팅을 날려 점수 차이를 좁혔다.

더 브라위너, 홀란이 또다시 합작골을 터트렸다. 후반 10분 워커의 환상적인 패스를 더 브라위너가 빠르게 침투했고, 곧바로 비어 있는 홀란에게 패스를 보냈다. 홀란은 가볍게 밀어 넣으며 4번째 득점을 넣었다.

홀란은 멈추지 않았다. 후반 13분 이번엔 실바가 내준 패스를 홀란이 왼발로 낮게 찬 공이 골키퍼 정면으로 향했지만 다리 사이로 들어가며 골 라인 안으로 들어갔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루턴 타운이 교체 카드를 꺼내 들었다. 후반 11분 우드로를 대신해 앤드로스 타운센트가 투입됐고, 후반 17분엔 클라크, 오그베네를 빼고 펠리 러덕, 하시오카 다이키를 투입시켰다. 루턴 타운이 땅을 쳤다. 후반 19분 바클리의 센스 있는 슈팅을 오르테가 몸을 날려 막아냈다.

맨시티가 자비를 베풀지 않았다. 후반 27분 스톤스의 패스를 받은 코바시치가 중거리 슈팅을 날려 득점을 만들었다.

맨시티가 대거 교체 카드를 꺼내 들었다. 후반 32분 스톤스, 홀란, 아케, 실바를 빼고 오스카 보브, 훌리안 알바레스, 세르히오 고메스, 리코 루이스가 투입됐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맨시티가 추가 득점을 노렸다. 후반 45분 알바레스가 페널티 박스 안에서 수비를 따돌리고 왼발 슈팅을 쐈지만 골키퍼가 손으로 쳐냈다.

추가 시간이 없이 경기는 맨시티가 6-2로 승리하며 종료됐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기결과]

루턴 타운(2) : 조던 클라크(전반 45분, 후반 7분)

맨체스터 시티(6) : 엘링 홀란(전반 3분, 전반 18분, 전반 40분, 후반 10분, 후반 13분), 마테오 코바시치(후반 27분)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