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5 (목)

‘유퀴즈’ 강지영 아나 “임지연 인터뷰 중 울컥... ‘간절함’ 통하는 느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유 퀴즈 온 더 블럭’. 사진 l tvN 방송 화면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유퀴즈’ ‘JTBC 뉴스룸’ 앵커 강지영 아나운서가 출연했다.

21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이하 ‘유퀴즈’)에서는 ‘문이 열리네요’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대세 아나운서 강지영이 출연한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유재석은 “‘뉴스룸’ 하면 인터뷰 코너를 빼놓을 수 없다. 뉴스보다는 토크쇼같은 느낌이 들기도 하는 게 강지영 아나운서가 크게 웃기도 하고 같이 울컥하기도 한다”며 물었다.

강지영 아나운서는 “제 인터뷰 모토는 ‘나와 즐거운 대화를 하고 돌아가셨으면 좋겠다’다”며 가장 기억남는 인터뷰에 대해 “임지연 배우가 나온 적이 있는데 제가 처음으로 감정을 많이 드러낸 인터뷰다”고 설명했다.

이어 “임지연 배우가 ‘저는 너무 간절했어요’라는 말을 했는데 저도 되게 간절했다. 이 자리가. 동년배도 하니까 울컥하더라. 꾹 참으면서 듣는데 그걸 보면서 임지연 배우도 울컥했더라. 초면이고 살아온 길이 달랐지만 통하는 뭔가가 느껴져 그 느낌을 잊을 수가 없다”고 밝혔다.

한편 tvN 예능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은 큰 자기 유재석과 아기자기 조세호의 자기들 마음대로 떠나는 사람 여행이다.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40분 방송된다.

[박정수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