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5 (화)

김주헌 "'무인도의 디바'의 희망 메시지 잘 전달됐길" 종영소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무인도의 디바' 김주헌이 감사의 마음을 담은 종영 소감을 전했다.

김주헌 소속사 솔트 엔터테인먼트 측은 지난 3일 종영된 tvN 토일드라마 '무인도의 디바'(극본 박혜련, 은열 / 연출 오충환 )에서 RJ엔터테인먼트 대표 '이서준'역을 맡은 김주헌의 종영 소감을 공개했다.

조이뉴스24

배우 김주헌이 tvN 토일드라마 '무인도의 디바' 종영 소감을 전하고 있다. [사진=솔트엔터테인먼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주헌은 "지금까지 우리 '무인도의 디바'를 사랑해 주신 모든 시청자 여러분께 큰 감사의 인사를 드리고 싶다"라며 드라마를 시청하고, '이서준' 캐릭터에게 애정 어린 응원을 보내준 시청자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이어 그는 "우리 드라마가 주는 희망의 메시지가 여러분께 잘 전달되었기를 바란다"라며 "항상 건강하시고, 항상 좋은 일 가득하시길 빌겠다"라고 덧붙였다.

학벌과 매너, 거기에 스타성을 알아보는 선구안까지 고루 갖춘 '이서준'역으로 등장한 김주헌은 다정한 말투와 듣기 좋은 목소리, 캐릭터적으로 마냥 미워할 수 없는 매력으로 보는 이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특히 극중 윤란주(김효진 분)와의 관계성을 흥미진진하게 보여주며,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견인하는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이처럼 김주헌은 맡는 역할마다 자신만의 매력을 녹여내 소화하며, 안방극장에 존재감을 발산하고 있다. 꾸준하고 성실하게, 또 다양한 모습으로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주고 있는 김주헌이 앞으로 어떤 연기 행보를 보여줄지 기대감을 높인다.

'무인도의 디바'는 15년 만에 무인도에서 구조된 가수 지망생 서목하(박은빈 분)의 디바 도전기로, 닐슨코리아 유료플랫폼 기준 전국 9%, 수도권 9.8%를 기록하며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