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스포츠계 사건·사고 소식

LG트윈스 선수 1명, 코로나19 확진...다른 선수 접촉 없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프로야구 LG 트윈스 선수 1명이 코로나19에 걸렸다.

LG 구단은 서울 잠실구장이 아닌 외부에서 자율 훈련 중이던 선수가 27일 오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이어 이 선수는 선수들과 접촉하지 않았기에 다른 선수들의 자율 훈련은 정상 진행된다고 덧붙였다. LG는 방역 당국의 역학 조사에 적극적으로 협조할 예정이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