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78893 0182020032659078893 01 0104001 6.1.3-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false true false 1585234671000 1585234687000 마지막 경선 마무리 컷오프 김석기 백종헌 부활 2003271001 related

통합당 김석기·백종헌 공천…경선 마지막날 극적 뒤집기

글자크기
미래통합당의 4·15 총선 마지막 경선지인 경북 경주와 부산 금정에서 김석기 의원과 백종헌 전 부산시의회 의장이 각각 승리했다. 김 의원과 백 전 의장은 당초 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에서 공천 배제(컷오프)됐지만 전날 최고위원회의의 '뒤집기' 끝에 경선을 통해 부활했다. 이진복 통합당 총괄선거대책본부장은 26일 이 같은 내용의 경선 결과를 발표했다. 경북 경주에서는 현역인 김 의원이 53.0%를 득표해 47.0%를 얻은 김원길 통합당 중앙위원회 서민경제분과위원장을 꺾었다. 현역 김세연 의원이 불출마한 부산 금정에서는 백 전 의장(57.8%)이 원정희 전 금정구청장(42.2%)을 제쳤다. 통합당은 전국 239곳에 후보를 내는 것으로 21대 총선 공천을 마무리했다.

[이희수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