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54577 0432020022958454577 01 0101001 6.1.2-RELEASE 43 SBS 56680987 true true true false 1582932917000 1584345507000 서울 강서을 출신 김태우 진성준 2003011031 related

청와대 출신 대거 공천…'막말 논란' 민경욱 공천 배제

글자크기
<앵커>

민주당이 추가로 13개 지역 총선 후보를 확정했는데, 문재인 정부 청와대 출신 인사들이 대거 공천을 받았습니다. 막말로 구설에 올랐던 통합당 민경욱 의원은 결국 공천에서 배제됐습니다.

고정현 기자입니다.

<기자>

더불어민주당 두 번째 경선 발표 결과 문재인 정부 청와대 인사들이 대거 경선에서 승리했습니다.

경기 성남중원에서는 윤영찬 전 국민소통수석이, 서울 관악을에서는 정태호 전 일자리수석이 민주당 공천을 받았습니다.

대통령 비서실에서 행정관을 지낸 남영희, 김승원 경선 후보도 각각 인천 미추홀을과 경기 수원갑에서 승리했습니다.

울산시장 선거개입 의혹으로 재판에 넘겨진 송병기 전 부시장은 울산 남구갑에서 탈락했습니다.

앞서 민주당은 김정호 의원 지역구인 경남 김해을을 전략지역으로 지정하기로 해 김 의원을 사실상 공천에서 배제했습니다.

서울 강서갑은 금태섭 의원과 강선우 전 민주당 부대변인이 경선을 치르도록 했습니다.

---

5·18 유공자 망언 김순례 의원 공천 탈락에 이어 미래통합당의 막말 의원 배제 기조는 계속 이어졌습니다.

막말 논란이 잦았던 민경욱 의원이 공천 배제됐습니다.

인천 미추홀갑과 을엔 각각 전희경, 안상수 의원을 배치했는데, 미추홀을에서 공천 배제된 윤상현 의원은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습니다.

통합당은 경기 오산에 최윤희 전 합참의장을 공천했습니다.
고정현 기자(yd@sbs.co.kr)

▶ [뉴스레터] 데이터로 보는 뉴스의 맥락! 마부뉴스 구독해주세요!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