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42923 0042020022858442923 03 0301001 6.1.2-RELEASE 4 YTN 0 true true true false 1582868953000 1582869252000 경제 비상시국 극복 20조 긴급 투입 추경 추진 2002281945 related

경제 비상시국 극복에 20조 긴급 투입...추경 별도 추진

글자크기
[앵커]
정부가 지금을 코로나19로 인한 경제 비상시국으로 인식하고 이를 극복하기 위해 20조 원을 긴급 투입하기로 했습니다.

피해 기업과 소상공인은 물론 소비 촉진도 중점적으로 지원하고, 더 필요한 예산은 추경으로 보강할 계획입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평정 기자!

추경까지 고려하면 재정 등의 투입 규모를 20조 원+α(플러스 알파)라고 보면 되겠군요?

[기자]
네, 20조 원을 우선 급히 지출하고 여기에 추경으로 더 지원하겠다는 계획입니다.

일단 코로나19 사태 직후 방역과 소상공인 지원 등으로 4조 원이 이미 집행됐습니다.

여기에 더해 행정부가 7조 원, 공공·금융기관이 9조 원씩 16조 원을 추가로 집행합니다.

정부는 특히 내수 위축이 심각하다고 보고 소비 활성화 대책을 집중적으로 시행합니다.

10년 이상 노후 차에만 적용됐던 개별소비세 70% 감면이 6월까지 모든 승용차로 확대됩니다.

카드 소득공제율도 6월까지 2배로 늘려 30%에서 최대 80%까지 적용받을 수 있습니다.

고효율 가전 금액을 10% 환급하고 휴가와 관광 등 5개 분야에서 소비쿠폰 지급도 추진됩니다.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를 위해서는 정부가 임대료의 절반을 지원하고, 어린이집 휴원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가정에는 최대 50만 원을 지원합니다.

경기 보강을 위해 100조 투자 계획을 신속 추진하고, 수출지원을 위한 무역금융은 상반기 안에 156조 원을 우선 공급합니다.

정부는 상반기의 재정집행 규모를 사상 최고 수준인 62%까지 끌어 올리고, 1분기에 32% 이상 조기 집행하기로 했습니다.

정부는 추경안이 3월 안에 국회를 통과하도록 추진하고, 통과 뒤에는 2개월 안에 75% 이상을 집행해 추경 효과를 극대화할 방침입니다.

지금까지 YTN 김평정[pyung@ytn.co.kr]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