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42885 0562020022858442885 04 0402003 6.1.1-RELEASE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82869160000 1582869173000 일본 후쿠시마 거주자 원전 오염수 해양 방류 반대 2002282331

후쿠시마 주민 60% “처리수 해양방출 반대”

글자크기
세계일보

후쿠시마 제1원전. 아사히신문 캡처


일본 후쿠시마(福島)현 주민의 60% 가까이가 2011년 폭발 사고가 있었던 후쿠시마 제1원전 오염수를 정화 처리한 물(처리수)의 해양 방류에 반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사히신문은 지난 22~23일 후쿠시마방송과 함께 현내 거주자 1035명을 상대로 여론조사를 한 결과, 후쿠시마 원전 처리수를 희석해 바다에 방류하는 것에 대해 57%는 반대가 반대했다고 28일 보도했다. 찬성은 31%이었다.

또 후쿠시마 주민의 89%가 오염수의 해양 방류에 따른 풍평피해(이미지 훼손)가 일어날 수 있다는 불안을 느끼고 있다고 답했다. 풍평피해를 크게 느끼고 있다는 응답이 45%, 어느 정도 느낀다는 답변이 44%다. 원자력 발전소 재가동에 대해서는 69%가 반대, 11%가 찬성이라고 답변했다.

도쿄=김청중 특파원 ck@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