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28777 0112020022858428777 02 0203001 6.1.1-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2836000000 1582836128000 아산시 1194개소 휴관 감염병 대응 2002280931 related

전광훈 "3·1절 집회 강행", 경찰 "원칙대로 엄정히 대응"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이태성 기자]
머니투데이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를 받고 있는 전광훈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목사가 24일 오전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고 있다. /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문재인하야범국민투쟁본부(범투본)가 다음달 1일 광화문 광장 집회를 강행한다. 경찰은 엄정하게 대응하겠다는 방침이라 충돌이 예상된다.

범투본을 이끄는 전광훈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은 27일 유튜브 '너알아TV'에 보낸 4번째 옥중서신을 통해 "청와대 광야교회와 이승만광장의 주일예배는 종교 행사임으로 강행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전 목사는 코로나19(COVID-19) 감염 우려로 이날 집회를 열지 않겠다고 했으나 이내 말을 바꿨다. 유튜브 집회를 하는 29일과 달리 다음달 1일은 주일이기 때문에 예배 형식이라 괜찮다는 주장이다.

전 목사는 "이것이 성도들을 바이러스로부터 보호하는 길이 될 것"이라며 "실내 교회에서 예배를 드리는 것보다 실외에서 하는 것이 더 안전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전 목사는 현재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구속된 상태인데, 구속적부심을 신청했다. 이날 서울중앙지법에서 구속적부심을 받은 전 목사는 종로경찰서로 돌아오며 "도주와 증거 인멸의 가능성이 있다고 구속된 것은 소가 웃을 일"이라고 말했다.

경찰은 범투본의 집회가 위법한 만큼 강경 대응하겠다는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 집회및 시위에 관한 법률에 따라 서울 도심 내 집회가 금지돼있다"며 "집회를 강행한다면 엄정하게 처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태성 기자 lts320@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