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24503 0142020022758424503 08 0801001 6.1.2-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796451000 1582796460000 SKT 도이치텔레콤에 5G 중계 전파 2002281301

SKT, 도이치텔레콤에 5G 중계 기술 전파

글자크기
獨 주요 도시에 RF중계기 구축


파이낸셜뉴스

클라우디아 네맛 도이치텔레콤 이사회 기술혁신 담당 임원이 독일 본에서 26일(현지시간)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5G RF 중계기를 소개하고 있다. SK텔레콤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K텔레콤은 유럽 최대 통신사 도이치텔레콤과 한국 기술을 기반으로 개발한 5세대(5G) 통신 RF 중계기를 올 2·4분기 중 독일 주요 도시에 구축하고 고객 체험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5G RF 중계기는 실외 기지국의 5G 전파를 받아 빌딩, 터널, 지하공간 등 전파가 닿기 어려운 실내로 증폭·확산하며 5G 커버리지를 넓히는 핵심 장비다. SK텔레콤의 5G RF 중계기는 유선 네트워크 연결 없이 신호를 중계하는 장점을 가져 유선 네트워크 환경이 한국 대비 열악한 독일과 유럽에서 높은 관심을 보여 왔다.

5G RF 중계기는 지난해부터 한국 내 주요 건물에 설치되고 있다. SK텔레콤과 도이치텔레콤은 지난 1월 5G RF 중계기를 독일과 유럽 5G 환경에 맞게 업그레이드했다. 양사는 이달부터 중계기 현장 테스트를 진행하고 올 2·4분기부터는 독일 내 고객 200명을 대상으로 고객 체험 서비스에 나선다. 이를 위해 도이치텔레콤은 지난달 27일부터 개인·기업 고객을 대상으로 참여자 모집을 시작했다.

향후 양사는 고객 체험 서비스에서 얻은 고객 피드백과 데이터를 분석해 독일 5G 네트워크에 중계기를 최적화한 후 독일에서 상용화할 예정이다. 하형일 SK텔레콤 코퍼레이트2센터장은 "SK텔레콤이 세계 최초로 개발한 5G 솔루션이 전세계로 확산될 수 있는 계기를 만들었다"며 "도이치텔레콤과 통신 플랫폼, 인공지능, 클라우드 등 다른 과제도 순조롭게 추진하고 있어 앞으로 다양한 협력 결실이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syj@fnnews.com 서영준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