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99435 0232020022758399435 03 0304001 6.1.1-RELEASE 23 아시아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2754193000 1582754201000 대웅제약 코로나19 대응 재택근무 확대 시행 2002271145 related

LG상사, 내달 4일까지 '전면 재택근무'…"코로나19 확산 예방"

글자크기

"코로나19 확진자 및 밀접 접촉인원 無…선제적 예방 조치 일환"

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김지희 기자] LG상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임직원 안전을 위해 다음달 4일까지 전면 재택근무를 실시한다고 27일 밝혔다.


LG상사는 "26일 기준 자사의 코로나19 확진자 및 밀접 접촉 인원은 없으며, 별도의 의심 증상으로 자가 격리 중인 임직원 역시 전무하다"며 "다만 코로나19 확산 우려가 커지는 가운데 추가 확산 방지와 임직원 안전을 위해 철저한 사전 예방 조치 차원에서 전면 재택근무를 실시키로 했다"고 설명했다.


이날부터 시행되는 재택근무 기간은 일주일 단위로 상황에 따라 조정·연장될 수 있다. 사업 운영을 위한 최소한의 필수 인력을 제외한 모든 임직원이 대상이다. 이번 조치에 따른 재택근무 실시 인원은 본사 임직원의 약 90% 수준인 340여명입니다.


앞서 LG상사는 지난 25일부터 임산부 직원 대상 전원 재택근무와 초등학교 이하 자녀 양육 등의 사유로 필요한 직원에 대해 재택근무를 권장해왔다. 이어 재택근무가 불가능한 인원은 상황별 교대근무, 유연 출퇴근제 등으로 근무 밀집도를 줄이고, 출퇴근 혼잡 시간에 대중교통 이용을 최소화하기로 했다.


LG상사 관계자는 "이번 임직원 전면 재택근무 실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임직원 안전을 위한 선제적 조치의 일환"이라며 "LG상사는 어디서든 업무를 할 수 있는 클라우드 PC 시스템을 기반으로 모바일 오피스, 화상 컨퍼런스 등의 IT 업무툴을 활용하고 있어 업무상의 어려움은 크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상사는 코로나19 관련 지난 1월28일부터 사내 비상대책반을 상시 운영 중이다. 아울러 ▲국내외 위험지역 출장 및 방문 금지 ▲위험지역 내 사업장의 상황별 임직원 재택근무 및 근무시간 단축 실시 ▲모든 출장, 사업장 방문을 비롯한 사업장 내 이동 최소화 등 전사적 대응지침을 수립해 운영하고 있다.



김지희 기자 way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