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09625 0362020022358309625 02 0201001 6.1.2-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82449540000 1582449738000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설치 국무총리 본부장 2002240301 related

[속보]코로나19 위기경보 ‘심각’… 정세균 총리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장 맡는다

글자크기
한국일보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이 2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범정부대책회의를 마친 후 결과를 브리핑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위기 경보 수준이 현 ‘경계’에서 ‘심각’단계로 올라감에 따라 정세균 국무총리를 본부장으로 하는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가 설치된다.

23일 오후 서울 정부청사에서 열린 확대 중앙사고수습본부 회의 후 결과 브리핑에서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방역 관리체계의 중요한 고비를 맞았다”며 “위기 경보를 심각단계로 상향 조정함에 따라 범정부 차원의 대응역량 결집을 위해 국무총리를 본부장으로 하는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를 설치한다”고 밝혔다.

국무총리가 본부장을 직접 맡는 것은 최초의 사례다. 중대본의 1차장 겸 중앙사고수습본부장은 박 장관이 맡아 방역 업무를 총괄하고, 2차장 겸 범정부대책지원본부장은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이 맡아 중앙과 지자체간 협조를 지원한다.

박 장관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가 향후 집단행사와 다중밀집이용시설의 이용 제한, 휴교 등 감염 확산을 차단하기 위한 적절한 조치를 시행하고 학교와 기업, 공공ㆍ민간단체 등의 감염병 확산 차단을 위한 복무와 환경, 활동 등의 조정을 신속하게 처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박소영기자 sosyoung@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