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34394 0042020021958234394 02 0201001 6.1.2-RELEASE 4 YTN 0 true true true false 1582116615000 1582116983000 청도 2명 확진 경북 5명 전국 53명 2002200801 related

대구경북 18명·수도권 2명 추가 확진...총 51명

글자크기

31번 환자 연관 15명…신천지 대구교회 14명·병원 1명

신천지 대구교회 '슈퍼전파' 발생…전수 조사 추진

11살 소녀 확진…20번 환자(15번 환자 처제) 딸로 최연소

국내 확진 환자 51명…16명 격리 해제

[앵커]
오늘(19일) 하루에만 대구·경북에서 18명 환자가, 수도권에서 2명 환자가 추가로 발생했습니다.

이로써 국내 코로나19 확진 환자는 모두 51명으로 늘었습니다.

김승재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대구·경북 지역에서 61살 여성인 31번 환자에 이어 무려 18명의 환자가 추가로 발생했습니다.

당국은 이들 가운데 15명이 31번 환자와 연관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31번 환자가 다니는 신천지 대구교회와 관련한 환자가 14명, 31번 환자가 입원한 한방병원 검진센터 직원 1명입니다.

방역 당국은 특히 신천지 대구교회에서 슈퍼전파가 발생했다며 환자가 다녀간 시점 앞뒤로 예배 참석자 전원에 대해 전수조사를 실시할 계획입니다.

다만, 슈퍼전파자가 31번 환자인지에 대해서는 역학조사를 더 해봐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정은경 / 중앙방역대책본부장 : 어디 부분까지가 노출이 됐는지에 대한 부분들을 좀 더 특정화하고 가능한 한 교회 전체의 노출자에 대해서는 검사와 조사를 진행할 계획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수도권에서도 2명의 환자가 발생했습니다.

경기도 수원에서 확진된 11살 소녀는 지금까지 환자 가운데 가장 어립니다.

이 소녀는 우한을 방문했던 15번 환자의 처제인 20번 환자의 딸입니다.

서울 성동구에서도 한양대병원 외래진료를 갔던 77살 한국 남성이 확진됐습니다.

이 환자는 앞서 발생한 29, 30, 31번 환자와 마찬가지로 해외여행 이력이 없고 다른 확진자와 접촉한 적도 없습니다.

국내 환자가 51명으로 증가한 가운데 지금까지 모두 16명이 격리 해제됐습니다.

YTN 김승재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