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32932 1192020021958232932 03 0301001 6.1.1-RELEASE 119 연합뉴스TV 0 true true true false 1582109243000 1582109246000 하루새 20명 추가 확진 대구 경북 18명 2002200831 related

하루새 20명 추가 확진…대구·경북에서만 18명

글자크기
하루새 20명 추가 확진…대구·경북에서만 18명

[앵커]

국내 코로나19 확진자가 하루 사이에 20명 추가로 발생해 모두 51명으로 늘었습니다.

특히 대구·경북 지역에서만 신규 환자가 18명 나왔습니다.

김지수 기자입니다.

[기자]

국내 코로나19 확진자가 무더기로 추가 발생했습니다.

신규 환자 20명 중 18명은 대구·경북 지역에서 발생했는데 특정 지역의 집단 감염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특히 15명은 모두 31번째 환자의 접촉자로 확인됐습니다.

61살 한국인 여성인 31번 환자가 다니던 신천지대구교회에서 14명, 병원에서 접촉한 1명이 감염된 겁니다.

31번 환자는 61살 한국인 여성으로, 해외여행 이력은 물론 기존 국내 확진자와 접촉도 없어 아직 감염원이 파악되지 않는 환자입니다.

보건 당국은 31번 환자와 접촉한 것으로 지금까지 확인된 166명을 자가격리 조치한 데 이어 신천지대구교회에서 접촉한 사람은 모두 코로나19 검사를 할 계획입니다.

국내 최연소 감염자인 11살 초등학생 확진자도 나왔습니다.

중국 우한에 다녀온 형부에게 감염된 한국인 여성인 20번 환자의 딸로, 현재 함께 분당서울대병원에 격리돼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또, 서울 성동구에 사는 77살의 한국인 남성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아 국립중앙의료원에 격리 치료 중입니다.

신규 확진자들의 상태는 발열이나 인후통 등 경증의 증상을 보이고 있고, 위중한 사람은 없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현재 1,100명이 넘는 의심환자가 검사를 받고 있어 확진자가 더 나올 수 있는 상황입니다.

반면, 완치 환자는 4명 더 생겨 모두 16명으로 늘었습니다.

현재 격리 환자들의 상태를 볼 때 완치되는 사람은 계속 늘어날 것으로 보입니다.

연합뉴스TV 김지수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