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26320 0532020021958226320 02 0213001 6.1.1-RELEASE 53 노컷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094344000 1582094438000 대구서 47번째 환자 확진 영남대병원 응급실 다시 폐쇄 2002191931 related

부산 해운대백병원 응급실 폐쇄…폐렴 증세 환자 코로나19 검사 중

글자크기

부산의료원·동아대학병원 이어 부산에서만 대형병원 응급실 3번째 폐쇄

부산CBS 박진홍 기자

노컷뉴스

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대구에서 코로나19 확진 환자가 무더기로 발생해 긴장감이 고조되는 가운데, 부산의 한 대형병원 응급실이 또다시 폐쇄됐다.

인제대학교 해운대백병원은 19일 오전 11시 50분 이 병원 응급실을 방문한 A(40대·여)씨가 바이러스성 폐렴 증세를 보여 응급실을 전면 폐쇄했다고 이날 밝혔다.

병원 측은 당시 응급실 안에 있던 의료진도 함께 격리 조치했다.

해운대백병원에 따르면 A씨는 해외 방문 이력은 없으며, 엑스레이 판독 결과 폐렴 증세를 보여 코로나19 확진 검사에 들어간 상태다.

병원 측은 A씨에 대한 코로나19 확진 검사 결과가 나오는 오후 6시까지는 응급실을 폐쇄한다는 방침이다.

앞서 부산에서는 지난 16일 동아대병원 응급실과 17일 부산의료원 응급실이 코로나19 의심 환자 방문으로 8~10시간가량 폐쇄됐다.

이들 방문자 모두 검사 결과 음성이 나와 응급실 폐쇄는 해제됐지만, 결과가 나오기 전까지 의료진과 출동 경찰관 등이 한때 격리되기도 했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