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127147 0092020021458127147 04 0401001 6.0.27-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1660007000 1581660027000 싱가포르 확진자 2002141831

싱가포르 콘퍼런스 확진자 한국인 2명 등 총 6개국 20명

글자크기

콘퍼런스 참석 확진자 7명→전세계 13명 전파

영국 1명→프랑스 스키 여행서 유럽 11명 감염

국내 2명 중 1명은 전날 퇴원…2차 감염은 없어

뉴시스

[리버풀=AP/뉴시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발원지인 중국 후베이성 우한에서 구출된 한 영국 남성이 격리 시설인 리버풀 아로웨파크 병원의 창문에서 마스크를 낀 채 손을 흔들고 있다. 한편 영국에서는 6일(현지시간) 세 번째 신종 코로나 확진자가 발생했다. 그는 싱가포르에서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된다. 2020.2.7.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김성진 기자 = 지난달 싱가포르 '그랜드 하얏트 호텔'에서 열린 콘퍼런스와 관련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이 한국인 2명을 포함해 총 6개국 20명인 것으로 확인됐다.

14일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우선 콘퍼런스에 직접 참석했다가 확진 환자가 된 사람은 싱가포르 3명, 한국 2명, 영국 1명, 말레이시아 1명 등 7명으로 집계됐다.

이들로 인해 2차 감염된 코로나19 확진 환자까지 포함하면 영국 6명, 프랑스 5명, 말레이시아 3명, 싱가포르 3명, 한국 2명, 스페인 1명 등 총 6개국 20명이다.

한국과 싱가포르 환자의 경우 2차 감염을 일으키지 않았다.

다만 영국 환자의 경우 싱가포르에 이어 프랑스 스키 리조트에 머물면서 영국 5명, 프랑스 5명, 스페인 1명 등 11명에게 전파했으며, 말레이시아 환자는 귀국해서 자국 내 2명을 감염시켜 모두 13명의 콘퍼런스 관련 확진자가 나왔다.

한국 17번째, 19번째 환자 2명은 직장 동료로 지난달 20~22일 콘퍼런스에 참석했다. 이들이 국내에서 2차 감염시킨 사례는 아직까지 확인되지 않았다.

이들 2명 환자는 지난 4일 말레이시아인 참석자가 확진 판정을 받은 뒤, 이 소식을 회사로부터 확인하고 지난 5일 국내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17번째 환자는 지난 12일 검사에서 음성이 나와서 질병당국으로부터 격리해제가 됐으며, 19번째 환자는 아직 서울의료원에 입원 중이다.

해당 콘퍼런스에는 코로나19 발원지인 중국 후베이성에 온 참석자도 있었지만 중국인 확진자 정보는 확인되지 않았다.

세계보건기구(WHO)는 싱가포르 콘퍼런스를 포함해 중국과 연관돼 7명 이상 집단으로 발병한 사례가 현재 4개가 있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ksj87@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