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00189 0092020012557700189 01 0108001 6.0.27-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9918512000 1579918534000 우한 폐렴 2001261301 related

北노동신문, '우한폐렴' 소식 보도…확산 여부 예의주시

글자크기

중국, 미국, 일본 등 우한폐렴 소식 전해

뉴시스

[인천공항=뉴시스]박미소 기자 = 중국발 ‘우한(武漢) 폐렴’이 세계적으로 확산하는 가운데 23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에 설치된 모니터에 검역감염병 오염지역 안내가 나오고 있다. 2020.01.23. photo@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김성진 기자 = 북한이 '우한 폐렴'으로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확산에 예의주시하는 모양새다.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25일 '신형 코로나비루스(바이러스)에 의한 피해 확대'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최근 신형 코로나비루스에 의한 피해가 확대되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어 신문은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를 인용해 "23일 현재 (중국) 전국의 29개 성(자치구, 직할시)에로 급속히 전파되어 그로 인한 환자수는 830명으로 증가하였으며 그중 25명이 목숨을 잃었다"고 전했다.

또 "미국과 일본, 윁남(베트남), 싱가포르 등 여러 나라와 지역에서 신형 코로나비루스에 의한 감염자수가 늘어나고 있다"며 "지금 세계 각지의 출입국 검열초소들과 비행장들에서 신형 코로나비루스 감염으로 인한 전염성 페염(폐렴)을 막기 위해 보다 엄격한 검사가 진행되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여러 나라의 언론들은 신형 코로나비루스가 세계경제에 미칠 영향이 지난 시기 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사스)의 전파 때보다 클 수 있다고 보도하고 있다"고 부연했다.

뉴시스

[인천공항=뉴시스]박주성 기자 = 중국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우한 폐렴' 사망자가 중국에서 증가하는 가운데 24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 입국장에서 인천국제공항 위생소독용역 직원들이 방역작업을 하고 있다. 2020.01.24. park7691@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 밖에 신문은 "타이의 출입국 검열초소들과 비행장들에서 신형 코로나비루스 감염으로 인한 전염성 페염을 막기 위해 보다 엄격한 검사가 진행되고 있다"면서 "최근에만도 여행자들 가운데서 신형 코로나비루스에 감염된 것으로 의심되는 약 30명의 관광객을 격리시켰다고 한다"고 덧붙였다.

북한은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자국 내 감염 확산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한 노력을 기울이는 모습이다. 중국 등 외국인 관광객의 입국을 제한하는 것은 물론 중국 항공사 '에어차이나'의 평양-베이징 노선 운항도 중단했다.

주(駐)북한 러시아대사관은 지난 24일 페이스북에서 "2월10일까지 중국 항공 '에어차이나'가 베이징과 평양 간 항공편을 취소하고 북한으로 입국이 전면 금지된다는 정보를 받았다"며 "승객이 중국을 경유하지 않은 경우, 블라디보스토크를 통한 출입국 제한은 없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ksj87@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