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89062 0042020012357689062 01 0101001 6.0.26-RELEASE 4 YTN 58075039 true true true false 1579785940000 1579787529000 related

민주당 '거물급' 총선 뛰어든다...이낙연 종로·김두관 PK

글자크기
[앵커]
야권 보수 통합이 속도를 내는 가운데, 여당인 더불어민주당 역시 총선 진용 구축에 힘을 쏟고 있습니다.

차기 대선주자로 꼽히는 이낙연 전 국무총리는 서울 종로로, 경남지사를 지낸 김두관 의원은 경남 양산을로 출마합니다.

최기성 기자입니다.

[기자]
거취를 둘러싸고 확답을 내놓지 않던 이낙연 전 국무총리가 '정치 1번지' 종로에서 승부를 보겠다고 공식 발표했습니다.

공동상임선거대책위원장 자리도 수락해 이해찬 대표와 함께 총선을 지휘하는 역할을 맡게 됩니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와의 대결 가능성에 대해선, 신사적 경쟁을 한 번 펼쳤으면 하는 기대를 하고 있다고 답하기도 했습니다.

[이낙연 / 前 국무총리 : 종로에서 정치를 펼칠 수 있게 되는 것은 크나큰 영광입니다. 영광과 책임을 기꺼이 떠안겠습니다.]

경기 김포갑이 지역구인 김두관 전 경남지사도 고심 끝에 경남 양산을 출마를 결심했습니다.

전체 39명 가운데 한국당 의원은 25명이지만, 민주당 의원은 10석으로 절반도 채 되지 않는 만큼 민주당이 원내 1당이 되기 위해선 PK 지역 선전이 필수 조건입니다.

김 의원은 설 연휴 동안 김포 주민에게 마지막 인사를 전한 뒤 본격적인 출마 준비에 착수할 방침입니다.

[김두관 / 더불어민주당 의원 : 이해찬 대표 또 양정철 민주연구원장 등 지도부의 거듭된 요청이 있었고 어려운 PK 상황을 외면하기 어려워서 결심을 하게 됐습니다.]

여당 내부에선 얼마 전 민주당 정강·정책 연설자로 나섰던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의 총선 등판 가능성과,

최근 사면된 이광재 전 강원지사의 강원 출마 역시 힘을 받는 분위기입니다.

이와 함께 민주당은 지난해 인천 연수구에서 발생한 차량 교통사고로 사망한 어린이 김태호 군 어머니 이소현 씨를 12호 인재로 영입했습니다.

[이소현 / 더불어민주당 12호 영입 인재 : 오늘부터 해야 할 일이 더 분명해졌기 때문입니다. 우리 모든 아이들이 안심하고 안전하게 커갈 수 있도록 지켜주는 것입니다.]

민주당은 총선 승리를 위해 가용할 수 있는 인력을 총동원하는 모습입니다.

한편으로는 간판 인물을 전면에 내세워 대선 주자 후보군을 넓히려는 의도도 있는 것으로 해석됩니다.

YTN 최기성[choiks7@ytn.co.kr]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 2020년 YTN 공식 다이어리&캘린더를 받고 싶다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