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33707 0182020012157633707 08 0804001 6.1.3-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79589406000 1579589531000 트위터 많이 게임은 파이널판타지14 2001220431

"지난해 트위터서 가장 많이 언급된 게임은 파이널판타지14"

글자크기
매일경제

[사진 제공 = 트위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트위터가 지난해 트위터에서 발생한 게임 관련 트윗을 분석한 결과 한국에서 가장 많이 언급된 게임은 엑토즈소프트가 서비스하는 PC 다중역할수행게임(MMORPG) 파이널판타지14였다.

트위터는 이 같은 조사 내용을 담은 '2019 게임 키워드 톱10'을 21일 발표했다. 트위터에 따르면 지난해 게임 관련 트윗은 전 세계에서 12억 건 이상 발생해 전년 대비 약 20% 증가했다.

지난해 국내에서 가장 많이 언급된 게임인 파이널판타지14는 신규 확장팩 '칠흑의 반역자'가 사전 예약을 시작한지 이틀 만에 10만명이 넘는 사전 예약자가 몰리며 인기를 끌었다. 2위로는 카카오게임즈의 모바일 아이돌 육성 시뮬레이션 게임인 '앙상블 스타즈'가 올랐다. 앙상블 스타즈는 게임 출시 이후 트위터 공식 계정을 통해 게임 속 캐릭터를 인격화한 콘텐츠가 지속적으로 올라오면서 이용자와의 접점을 늘렸다. 앙상블 스타즈는 '2018년 상반기 국내에서 가장 많이 언급된 게임 1위'에 오르기도 했다.

이 외 ▲넷마블의 '페이트/그랜드 오더' ▲EA의 '심즈' ▲X.D.글로벌의 '소녀전선' ▲펍지의 '배틀그라운드 등이 국내에서 가장 많이 언급됐고, 넥슨의 ▲메이플스토리 ▲엘소드 ▲마비노기가 모두 상위 10위권에 들어 가장 많이 언급된 게임사가 됐다.

'지난해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이 언급된 게임 1위'에는 페이트/그랜드 오더가 올랐다. 포트나이트가 2위, 파이널판타지가 3위를 차지했으며 ▲제 5인격 ▲그랑블루 판타지 ▲앙상블 스타즈 ▲몬스터 스트라이크 ▲배틀그라운드 ▲마인크래프트 ▲슈퍼 스매시 브라더스가 뒤를 이었다.

2019년 게임 관련 트윗을 가장 많이 한 국가로는 1위 일본, 2위 미국에 이어 한국이 3위를 차지했다. 한국은 지난해 상반기에도 전 세계에서 게임 대화가 가장 활발히 일어나는 국가 3위에 올랐다. 이어 ▲태국 ▲브라질 ▲프랑스 ▲영국 ▲인도네시아 ▲스페인 ▲필리핀이 상위권에 들었다.

이 외 '2019 가장 많이 언급된 게임 이벤트'로는 세계 최대 규모의 게임쇼인 'E3 2019'가, '2019 가장 많이 언급된 e스포츠 대회'에는 '2019 롤(LoL) 월드 챔피언십'이 올랐다. '2019 가장 많이 언급된 e스포츠 팀' 1위는 '페이즈 클랜'이 차지했으며, '2019 가장 많이 언급된 게이머' 1위에는 스트리머 '닌자'가 선정됐다.

최향숙 트위터코리아 전략광고사업부 이사는 "트위터에서 게임 관련 대화가 활발히 일어나는 만큼 다양한 게임사가 신규 게임 출시나 기존 게임 활성화 전략에 트위터를 적극 이용하고 있어 이와 관련한 성공사례로 쌓이고 있다"며 "특히 최근엔 국내 게임 업체가 해외 진출 시 마케팅 툴(Tool)로 트위터를 적극 활용해 성과를 내고 있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배윤경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