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29338 1112020012157629338 01 0105001 6.0.26-RELEASE 111 서울경제 58075039 false true true false 1579583364000 1579583376000 related

정강정책 연설로 민주당 복귀하는 임종석, 총선 불출마 선언 뒤집나

글자크기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총선 불출마 입장을 밝혔던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이 21일 더불어민주당 정강정책 방송연설 첫 연설자로 나선다. 사실상 정치 복귀라는 해석과 함께 총선 출마 가능성도 제기된다.

민주당은 “21일부터 이틀간 ‘공존과 협력을 통해 공동 번영으로 가자’를 주제로 정강정책 방송연설을 실시한다”면서 “대표 연설자로는 영호남을 대표하는 임 전 비서실장과 김부겸 국회의원이 나설 예정”이라고 보도자료를 통해 전했다.

민주당에 따르면, 임 전 실장은 연설에서 굳건한 한미동맹과 강한 안보를 바탕으로 남북 간 평화에 기반한 평화경제를 통해 한반도 평화와 공동 번영의 변화된 길을 제시할 예정이다.

또한 공존과 협력을 통해 남북미 간 대화의 모멘텀을 유지하면서 한반도 평화를 완성하고, 문재인 정부의 노력이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정부·여당에 힘을 실어줄 것을 호소할 계획이다.

당내에선 임 전 실장이 이번 연설로 사실상 총선 국면을 앞두고 당 복귀를 알린 만큼 본격적인 역할을 기대하는 분위기다. 특히 임 전 실장이 가까운 거리에서 문 대통령을 보좌하며 ‘전국구’로서 무게감을 갖춘 만큼, 총선에 직접 출마해 바람을 일으키기를 기대하는 상황이다.

당 관계자는 “지도부에서는 임 전 실장이 총선에서 역할을 해 줘야 한다는 생각을 갖고 있다”며 “무엇보다 본인이 직접 출마해 총선 승리를 견인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총선 출마 후보지로는 현재 본인이 거주하고 있는 서울 종로를 비롯해 추미애 법무부 장관 지역구인 광진을, 예전 지역구였던 중·성동을이 거론된다. /안정은기자 seyoung@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