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66366 1192020011757566366 04 0401001 6.0.26-RELEASE 119 연합뉴스TV 56427063 true true true false 1579253523000 1579253530000

이란 미사일 공격 때 이라크 주둔 미군 최소 11명 뇌진탕

글자크기
이란 미사일 공격 때 이라크 주둔 미군 최소 11명 뇌진탕

이란의 이라크 내 미군 주둔 기지 공격으로 최소 11명의 미군이 뇌진탕 증세를 겪었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습니다.

미군 중부사령부 빌 어번 대변인은 "지난 8일 아인 알아사드 공군기지를 겨냥한 이란의 미사일 공격으로 목숨을 잃은 군인은 없지만 일부가 폭발로 인한 뇌진탕 증세를 호소해 치료를 받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부상자 중 일부가 독일이나 쿠웨이트에 있는 미군 시설로 옮겨져 추가 검사를 받고 있으며 작전 수행에 무리가 없다고 판단되면 복귀할 예정"이라고 전했습니다.

이란의 공격 이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대국민 연설을 통해 미국인 사상자는 전혀 없었다고 발표한 바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