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420890 0522019112156420890 03 0310001 6.0.20-RELEASE 52 뉴스핌 0 false true true true 1574312340000 1574312478000 related

[종합] 기아차, 완전변경 3세대 K5 출시..."연 7만대 목표"

글자크기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기아자동차가 4년만에 완전변경한 3세대 K5를 내놓는다. 내달 12일 공식 출시를 앞두고 21일부터 사전계약을 받는다. 연간 7만대 판매를 목표로 설정했다.

기아차는 이날 경기도 용인시에 위치한 기아 비전스퀘어에서 권혁호 기아차 국내사업본부장 부사장등 기아차 임직원 200여명이 모인 가운데 3세대 K5 미디어 프리뷰 행사를 열었다.

뉴스핌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21일 경기도 용인시 기아 비전스퀘어에서 열린 '3세대 K5 미디어 프리뷰' 행사에서 권혁호 기아차 국내사업본부장 부사장이 인삿말을 하고 있다. 2019.11.21 oneway@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권혁호 부사장은 "3세대 K5가 인터넷을 중심으로 반응이 높다"며 "1세대 모델을 처음 선보일 때 보다 열기가 뜨겁다"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실제로 3세대 K5는 지난 12일 유튜브 티저영상 공개 이후 조회수가 40만건을 돌파했다.

프리뷰 행사에서 디자인 발표를 맡은 카림 하비브 기아차 디자인센터장(전무)은 "지금은 자동차업계에 매우 중요한 시기로 미래 모빌리티 산업의 진전을 이룰 기회가 무르익고 있다"며 "기아차가 대변화를 이끌어나갈 것이라고 믿는다"라고 강조했다.

기아차는 차세대 디자인 방향성과 과감한 디자인 요소를 적극 적용해 3세대 K5만의 강렬한 인상과 존재감을 구현했다.

K5의 전면부 디자인은 기아차의 디자인 정체성이 그릴에서 전면부 전체로 확장된 것이 특징이다. 측면부는 확대된 제원, 패스트백 스타일, 기존 디자인의 진화 등으로 역동적인 아름다움을 극대화했다.

'타이거 노즈(Tiger Nose)' 라디에이터 그릴은 모든 조형요소들이 유기적으로 연결된 형태로 확장시켰다. 기존보다 가로 너비가 크게 확장돼 향후 출시되는 기아차 신차에 순차 적용될 예정이다.

'샤크스킨(Shark Skin)'을 모티브로 삼은 그릴 패턴 디자인 또한 한층 정교해졌다. 주간주행등(DRL)은 바이탈 사인(Vital Sign)을 연상시키는 그래픽으로 디자인돼 K5에 생명력을 부여한다.

하비브 전무는 "기아차의 상징인 타이거페이스와 전면부터 측면부까지 이어지는 심장박동의 아이디어, 매끄러운 실루엣 등 모든 면에서 주목할 만 하다"고 설명했다.

뉴스핌

[용인=뉴스핌] 이형석 기자 = 기아자동차가 21일 오전 경기 용인시 비전스퀘어에서 3세대 K5를 공개하고 있다. 3세대 K5는 가솔린 2.0, 가솔린 1.6 터보, LPi 2.0, 하이브리드 2.0 등 4개 모델을 동시 출시한다. 가격은 ▲가솔린 2.0 모델이 2351만~3092만원 ▲가솔린 1.6 터보 모델이 2430만~3171만원 ▲LPi 일반 모델이 2636만~3087만원 ▲LPi 2.0 렌터카 모델이 2090만~2405만원 ▲하이브리드 2.0 모델이 2749만~3365만원으로 책정될 예정이다. 2019.11.21 leehs@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K5의 내부 디자인은 공간감을 강조해 설계됐다. 하비브 전무는 "운전자의 라이프스타일을 충족해주는 공간감과 스포티함을 강조했다"며 "사용자에게 아름다움과 다이내믹함을 갖춘 공간감 제공을 위해 세심하게 디자인했다"고 밝혔다.

3세대 K5는 ▲음성 인식 차량 제어 ▲공기 청정 시스템(미세먼지 센서 포함) ▲하차 후 최종 목적지 안내 ▲테마형 클러스터 ▲카투홈 등 국산차 최고 수준의 첨단 상호 작용형 기술이 탑재된 것이 특징이다.

이날 상품 발표를 맡은 허재호 기아차 중형총괄 1PM 상무는 "핵심 고객인 밀레니얼 세대의 니즈를 바탕으로 운전자가 차량 및 주변환경과 소통하는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3세대 K5는 이밖에도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후방 교차 충돌방지 보조(RCCA)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BCA) ▲차로 유지 보조(LFA)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고속도로 주행 보조(HDA) ▲안전 하차 보조 ▲내비게이션 기반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NSCC) ▲후측방 모니터(BVM) ▲서라운드 뷰 모니터 ▲운전자 주의 경고 등 다양한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ADAS)을 적용해 안전 및 편의성을 대폭 강화했다.

기아차는 3세대 K5의 모든 엔진을 '스마트스트림'으로 변경했으며 가솔린 2.0, 가솔린 1.6 터보, LPi 2.0, 하이브리드 2.0 등 4개 모델을 동시 출시한다.

가격은 ▲가솔린 2.0 모델 2351만~3092만원 ▲가솔린 1.6 터보 모델 2430만~3171만원 ▲LPi 일반 모델 2636만~3087만원 ▲LPi 2.0 렌터카 모델 2090만~2405만원 ▲하이브리드 2.0 모델 2749만~3365만원으로 책정될 예정이다.

oneway@newspim.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