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323218 0112019111756323218 08 0801001 6.0.18-RELEASE 11 머니투데이 29182869 false true false false 1573968612000 1573968731000

AI인재 38명, 카네기맬론大서 선진 교육 받는다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김세관 기자] [상반기 이어 하반기에도 공모통해 선발···6개월 교육과정 참여]

머니투데이

/사진제공=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인공지능(AI) 분야 전세계 최고 명문인 미국 카네디멜론대학교(CMU)에서 위탁교육을 받을 국내 교육생들을 선발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17일 이 같은 내용의 '카네기멜론대학 AI-데이터사이언스 교육과정' 교육생 38명을 뽑았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생 선발은 정보통신기술(ICT) 분야의 기술 선도국에서 연구 및 교육 경험 습들을 통해 석·박사급 고급인재를 육성하는 '글로벌 핵심인재 양성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과기정통부는 카네키멜론대학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이미 상반기 32명을 선발해 국내 석·박사과정 학생들을 위한 AI 특화 교육과정에 참여시켰다.

하반기에도 관련 교육과정에 참여할 학생들을 모집했다. 수학시험과 카네키멜론대 교수진 등이 참여한 영어면접을 거쳐 38명을 선발했다.

38명의 교육생들은 비자발급 등 사전 준비절차와 11월말 오리엔테이션을 거친 후 올해 말 카네키멜론대가 있는 미국 피츠버그로 출국해 6개월간의 교육에 참여하게 된다.

카네기멜론대는 소프트웨어연구소를 중심으로 AI, 머신러닝, 자연어처리, 데이터 사이언스 등에서 이론과목과 실무 프로젝트 수업을 제공한다.

과기정통부는 "안정적으로 교육받을 수 있게 정부가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며 "선발된 학생들이 세계 최고 대학의 선진기술을 터득해 글로벌 역량과 감각을 체득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세관 기자 sone@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