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151690 0562019110856151690 08 0801001 6.0.17-RELEASE 56 세계일보 0

삼성 '갤럭시 폴드' 中출시 2초 만에 온라인서 '완판'

글자크기

중국, 갤럭시 폴드 24번째 출시국 / 내주 출시되는 화웨이 '메이트 X'보다 1000위안 저렴

세계일보

지난 2월20일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삼성전자 갤럭시 언팩행사에서 IM부문 고동진 사장이 '갤럭시 폴드'를 처음 선보이고 있다. AFP=연합뉴스


삼성전자가 만든 첫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 폴드(Galaxy Fold)’가 8일 중국에서 출시되자마자 2초 만에 매진됐다는 소식이 들려왔다.

중국의 대형 전자상거래 업체 징둥닷컴은 이날 오전 자사 온라인 매장에서 갤럭시 폴드가 단 2초 만에 모두 팔렸다고 전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폴드가 중국 출시 5분 만에 ‘완판’됐다고 같은 날 밝혔다.

삼성전자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온·오프라인 매장에서 갤럭시 폴드 판매를 시작했다. 공급 물량은 약 2만대로 알려졌다.

세계일보

중국 최대 삼성전자 모바일 매장인 상하이 난징둥루 플래그십 매장에는 갤럭시 폴드를 구매하기 위한 고객 줄이 길게 이어졌다. 중국 매장에서 스마트폰을 사기 위해 고객들이 긴 줄을 서는 것은 수년 동안 보기 힘들었던 장면이라고 현지 언론들은 전했다.

중국은 한국, 독일, 영국, 프랑스 등에 이어 세계에서 24번째로 갤럭시 폴드를 출시한 국가가 됐다.

현지에서 출시된 갤럭시 폴드는 4G 전용 모델로 가격은 1만5999위안(한화 약 265만원)이다. 한국 가격보다는 높지만, 중국 업체 화웨이가 다음주 출시하는 폴더블 스마트폰 ‘메이트 X’보다는 1000위안(약 16만원)가량 저렴하다.

현화영 기자 hhy@segye.com 사진=삼성전자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