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093764 0682019110656093764 03 0301001 6.0.20-RELEASE 68 동아일보 47240556 false true false false 1573009320000 1573015920000 related

강남4구·마용성 등 서울 27개동, 분양가상한제 적용

글자크기
동아일보

이문기 국토교통부 주택토지실장이 6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주거정책심의위원회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주거정책심의위원회에서는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적용지역을 결정했다. 사진=뉴시스


정부가 강남 4구와 이른바 마용성(마포·용산·성동)을 중심으로 서울 27개동을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대상 지역으로 지정했다.

국토교통부는 6일 주거정책심의위원회 심의·의결을 거쳐 분양가상한제 적용 지역 지정 및 조정대상지역 일부 해제를 발표했다.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적용지역은 ▲강남구(8개동) 개포, 대치, 도곡, 삼성, 압구정, 역삼, 일원, 청담 ▲서초구(4개동) 잠원, 반포, 방배, 서초 ▲송파구(8개동) 잠실, 가락, 마천, 송파, 신천, 문정, 방이, 오금 ▲강동구(2개동) 길, 둔촌 ▲영등포구 (1개동) 여의도 ▲마포구(1개동) 아현 ▲용산구(2개동) 한남, 보광 ▲성동구(1개동) 성수동1가 등이다.
동아일보

6일 국토부가 발표한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 적용 지역. 자료 국토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와 함께 부산광역시 동래구·수영구·해운대구 전역과 경기도 고양시·남양주시 일부 지역이 조정대상지역에서 해제됐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번 지정은 1차 지정으로, 이번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적용지역으로 지정이 되지 않은 지역에 대해서도 고분양가 책정 움직임 등 시장 불안 우려가 있는 경우에는 신속히 추가 지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조정대상지역에서 해제된 지역에 대해서는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과열이 재현되는 경우 재지정을 검토할 계획”이라고 했다.

김혜란 동아닷컴 기자 lastleast@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