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026950 0142019110356026950 02 0201001 6.0.18-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false false false 1572770305000 1572770312000 related

용산구, 새 대입제도 학부모 설명회 개최

글자크기
서울 용산구가 앞으로 달라질 대입전형에 설명회를 개최한다. 용산구는 오는 19일부터 28일까지 용산구 평생학습관에서 '대학입시전략 학부모 아카데미'를 연다고 3일 밝혔다.

정부는 이달 대학수학능력시험 대입정시 상향 비율을 공식 발표한다. 발표에 따르면 본고사, 학력고사, 수능, 학종으로 이어진 대입 전형 변천사에 또 한 번 수정이 가해질 것으로 보인다.

용산구는 이 기간 용산구 평생학습관에서 정부의 변화하는 대입시제도 발맞춰 학생들의 입시전략수립에 도움을 주기위해 입시 아카데미를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입시 아카데미는 이 기간 4회 실시한다. 입시 아카데미 순서는 △ 19일 새 교육과정과 변화된 대입제도 이해 △21일 2021년 대입전형 특징 △26일 학생부종합전형 서류, 과정평가 △28일 학생부종합전형 합격을 위한 성공전략 순이다.

김용택 전 한국대학교육협의회(대교협) 대표강사, 조미정 전 성균관대 입학사정관, 배영준 보성고 진로진학상담교사, 오규석 전국진학지도협의회 연구위원이 강의한다.

교육 시간은 매회 저녁 7시부터 9시까지이다. 교육 대상은 중학교 3학년생~고등학교 2학년생 학부모다. 모집인원은 70명. 4일부터 8일까지 용산구 교육종합포털로 신청하면 된다.

dikim@fnnews.com 김두일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