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787099 0232019102355787099 02 0201001 6.0.16-HOTFIX 23 아시아경제 54455239 related

"조국 의혹은 다 가짜뉴스…너 일베 하니?" 정치편향 교사 논란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윤신원 기자] 서울 관악구의 인헌고등학교 학생들이 일부 교사로부터 편향된 정치사상을 주입·강요받았다고 주장해 논란이 일고 있다. 서울교육청은 사실 관계 파악을 위한 특별 장학을 진행 중이다.


인헌고 학생이 만든 '인헌고학생수호연합(이하 학생수호연합)'에 따르면 인헌고 일부 교사가 수업시간 중 반일운동에 대해 반론을 제기한 학생에게 "일베(극우성향의 커뮤니티 일간베스트) 하냐"고 면박을 줬다. 또 조국 전 법무부 장관과 관련한 의혹들에 대해서는 '가짜뉴스'라고 표현하면서 "그런 걸 왜 믿니"라고 말하기도 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학생수호연합은 지난 18일 페이스북 페이지를 개설하고 "학생들은 정치 노리개가 아니다"라는 장문의 게시글을 올렸다. 해당 게시글에는 교사들이 정치편향적인 사상을 주입하고, 마라톤 행사에서 반일운동을 시키거나 페미니즘 교육으로 남녀 갈등을 부추겼다는 내용이 담겼다.


학생수호연합은 지난 22일 서울시교육청에 감사 청원서를 제출한데 이어 23일 오후 4시30분에는 단체를 만든 이유와 목적 그리고 정치 편향 강요 피해 사례, 앞으로의 활동 방향 등을 알리는 기자회견을 열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에 서울교육청은 "특별 장학을 통해 사실관계를 파악한 뒤 감사 여부 등을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신원 기자 i_dentit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