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744587 0562019102155744587 01 0102001 6.0.17-RELEASE 56 세계일보 37814762 related

"윤 총경 아내가 文딸 도와" 나경원 의혹에 靑 "사실무근, 굉장히 유감"

글자크기

靑,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의 발언 사실 무근

세계일보

지난달 21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세종대로에서 자유한국당이 주최한 조국 법무부장관 규탄 집회에서 나경원 원내대표가 발언을 하고 있다. 뉴시스


청와대는 21일 '경찰총장'으로 불린 윤모 총경의 아내가 주말레이시아 대사관 영사로 부임한 것에 대한 의혹을 제기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의 발언을 사실 무근이라고 일축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이날 오후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나 원내대표의 발언과 관련해 "전혀 사실 무근이고 굉장히 유감"이라고 밝혔다.

이어 "계속해서 이런 확인되지 않는 의혹들을 제기하고 있다"면서 "이런 것들보다는 조금 더 국회에 더 많은 에너지를 모아주셔야 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든다"고 덧붙였다.

한편 나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 최고위원회의에서 "윤 총경 아내의 특혜 해외파견 의혹이 있다. 윤 총경의 아내가 근무한 말레이시아와 대통령의 딸 부부가 이주한 태국이 국경을 접하고 있다는 점에서 의혹이 제기된다"며 "윤 총경이 청와대 민정수석실에 근무했는데 아내가 이주한 대통령의 딸을 실질적으로 도와주는 역할을 하지 않았을까"라며 윤 총경의 아내가 말레이시아 영사로 부임한 것과 대통령 딸 업무를 담당한 윤 총경의 업무와의 개연성이 있을 수 있다는 취지의 의혹을 제기했다.

김경호 기자 stillcut@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