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571227 0092019101455571227 02 0213005 6.0.19-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571003959000 1571003974000 related

울산소방본부, 온산119안전센터에 특수화재 대응 '무인파괴방수탑차' 배치

글자크기

최대 100m 밖에서 원격 조종 분당 1t 물 폭탄

뉴시스

【울산=뉴시스】조현철 기자 = 울산소방본부 온산소방서(서장 윤태곤)는 새울원전과 국가산업단지 특수화재에 대응하기 위해 원격 조종으로 화재를 진압할 수 있는 무인파괴방수탑차를 온산119안전센터에 배치했다고 14일 밝혔다. 2019.10.14. (사진=울산시 제공) photo@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울산=뉴시스】조현철 기자 = 울산소방본부 온산소방서(서장 윤태곤)는 새울원전 및 국가산업단지 특수화재에 대응하기 위해 원격 조종으로 화재를 진압할 수 있는 무인파괴방수탑차(15억 6000만 원)를 온산119안전센터에 배치했다고 14일 밝혔다.

무인파괴방수탑차는 길이 11.9m, 너비 3m, 높이 3.7m이다.

최고 20m 높이에서 굴절 붐(소방차 상부에 설치된 로봇팔 모양의 긴 돌출봉)을 전개해 샌드위치 패널이나 7중 강화 유리(두께 3.3㎝까지) 등을 깊이 52㎝까지 구멍을 뚫고 분당 1t의 물을 뿌릴 수 있다.

차량 자체에 펌프와 물탱크가 장착돼 있어 현장 상황에 맞춰 곧바로 화재진압을 할 수 있다.

최고 시속 120㎞로 주행할 수 있고 시속 80㎞ 속도로 달리면서 물대포를 쏠 수 있다.

6륜 구동으로 눈길이나 빗길은 물론 험한 길에서도 원활한 이동이 가능하다.

특히 소방관이 접근할 수 없는 곳에선 최대 100m 밖에서 원격 조종된다.

원전 사고 시 냉각수가 돌지 않아 원자로가 가열되는 상황에선 물을 분사해 임시로 원자로를 냉각할 수 있다.

윤태곤 온산소방서장은 "앞으로 소방대원의 접근이 어려운 원전과 국가산업단지 특수화재에 신속히 대처해 시민의 귀중한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고 안전한 울산 구현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jhc@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