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519404 0022019101055519404 02 0213001 6.0.14-RELEASE 2 중앙일보 0 related

[e글중심] "증거인멸이 맞다"는데…불리한 증언 쏙 뺀 '유시민의 알릴레오'

글자크기


중앙일보

노무현재단 유시민 이사장이 조국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 교수의 자산관리를 맡은 한국투자증권 프라이빗뱅커(PB) 김경록 차장과의 인터뷰 녹취록을 공개하고 있다. [알릴레오 유튜브 캡처=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의 유튜브 방송 '알릴레오'가 도마 위에 올랐습니다. 조국 법무부장관 아내 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자산관리인으로 PC 하드디스크를 교체해 증거 인멸· 은닉 혐의를 받고 있는 한국투자증권 프라이빗뱅커(PB) 김경록(37)씨 인터뷰가 방송된 후 입니다. 증거인멸은 법으로 따져 볼 문제지만, 김씨의 발언이 어떻게 반영됐는지가 논란이 됐습니다.

김씨는 "증거인멸 의도는 아니었다"면서도 "하드나 이런 것들은 전혀 손을 대지 않고 그대로 제출을 했지만, 그 행위 자체로 증거인멸이라고 인정을 하는 게 맞다"며 스스로 증거인멸을 인정하는 취지의 발언을 했습니다. 이는 조 장관이 인사청문회 당시 PC 반출에 대해 "제 처가 집에서 일을 하려고 가져왔다"고 진술한 것과 배치되기도 합니다.

그런데 '알릴레오' 에서는 이 부분은 아예 빼고 방송됐습니다. 다른 보도를 통해 공개된 당시 녹취본을 보면 유 이사장은 김씨에게 "증거인멸 아니잖아요"라고 유도 질문을 하기도 했습니다.

네티즌들은 인터뷰 편집의 '편파성'을 지적합니다. 한 네티즌은 "증거인멸의 피의자로 조사받고 있는 사람의 의견을 일방적 입장에서 전달했다"며 '혹세무민'이라고 비판했습니다. 유 이사장을 향해 "진정 지식인이라면 이렇게까지 한쪽 편만 드는 게 정상인가?"라고 묻기도 합니다.

이런 비판에 대해 유이사장은 "언론이 김씨의 인터뷰를 원래 취지와 다르게 보도하고 있다"고 거듭 반박했습니다. 이에 네티즌들은 "가짜뉴스라고 다른 언론을 비판하지만 유 이사장 역시 조 장관에 유리한 내용만 핀셋처럼 뽑아 편집하고 있다"는 등의 의견을 내놓았습니다. e글중심이 네티즌들의 다양한 의견을 모았습니다.

* 어제의 e글중심 ▷ "토실토실 토착왜구"…아이들에게 이런 노래 부르게 하다니

* e글중심(衆心)은 '인터넷 대중의 마음을 읽는다'는 뜻을 담았습니다.

* 커뮤니티 글 제목을 클릭하시면 원문을 볼 수 있습니다.

* 반말과 비속어가 있더라도 원문에 충실하기 위해 그대로 인용합니다.

■ #다음



그렇다면 유시민도

"김경록씨가 "업그레이드건 손을 대건 행위 자체로 증거인멸이라고 인정하는 게 맞다, 제가 생각하기에도"라고 한 내용 담아 내보내야지. 자기 당파 위해 필요한 말만 핀셋으로 뽑아 편집해서 뉘앙스 조작했으니…이거 매우 잘못된 행동임"

ID '붕붕'

■ #다음



마치 김경록씨가 증거인멸을 했고, 본인이 인정한 것 같잖아.



"나도 방송 봤지만, 실제 의도는 "증거인멸의 의도는 없었고, 법적으로는 증거인멸행위로 보일 수 있다” 이거잖아. 하지만 "하드디스크 그대로 보존했고, 시간상 실제 증거인멸 할 수 있었지만 그러지도 않았기 때문에" 법적으로도 위법이 아닐 가능성도 있다. 이것까지 보도를 해줘야지"

ID 'PE'

■ #네이버



진정 지식인이라면

"진영논리를 떠나서 이렇게 한쪽 편만 드는 게 정상인가? 조국 법무부 장관에게 의심되는 각종 비리에 대해선 한 점 의구심이 없는가…입으로 현혹하고 선동하지 마라. 그 궤변은 세력 규합을 위한 행동일 뿐이다."

ID 'xlrx****'

■ #페이스북



유시민 알릴레오? "감출레오"로 이름 바꾸세요



"조국 한테 불리한 것은 모두 감추고 일부 유리한 것만 편집해서 방송하셨군요. 법적으로 제일 중요한 증거인멸 인정 진술은 삭제했습니다. 악마의 편집이었습니다. 당당함은 사라지고 비루함만 남았습니다."

ID '하태경의 라디오하하'

■ #네이버



혹세무민으로

"국민들을 혼란케 한 죄를 묻지 않을 수 없다. 이런 사람들이야말로 국론 분열의 암적인 존재가 아닌가. 우리 사회에서 분리해야..."

ID '102y****'

■ #네이버



(인터뷰를) 편집한 건 당신도 마찬가지야.



"보고 싶은 것만 보게 되고 듣고 싶은 것만 들리지? 그리고 동양대 최성해 총장 회유 논란도 있었지? 지금도 그런 식으로 국민을 회유하려 하나…"

ID 'lydi****'

김혜린 인턴기자
■ 지금 커뮤니티에서 큰 화제가 되고 있는 이슈들입니다. 제목을 클릭하면 원글로 이동합니다.



커뮤니티 HOT 이슈는…

1. 웃긴대학 <초보 유부남 유부녀를 위한 글>

2. 뽐뿌 <대중교통으로 설악산 다녀오기 2019>

3. 루리웹 <학원 다니면서 만든 디저트>

4. 디시인사이드 <포천 전통주 박물관 산사원-1>

5. 에펨코리아 <터키는 왜 시리아를 공격하는가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이슈를 쉽게 정리해주는 '썰리'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