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404609 0032019100455404609 03 0307001 6.0.16-HOTFIX 3 연합뉴스 42461667 related

예술의전당 사장 "예술계 최저임금제 도입은 시기상조"

글자크기

"배우 출연료, 누구는 1만원 받고 누구는 1억 받아"

연합뉴스

유인택 예술의전당 사장
[촬영 이재희]



(서울=연합뉴스) 설승은 박수윤 기자 = 예술의전당 유인택 사장은 공연계 출연료 양극화 현상이 심하다는 데 공감하면서도 최저임금제 도입은 시기상조라는 견해를 밝혔다.

유 사장은 4일 국회에서 열린 문화체육관광위원회 국정감사에서 김영춘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오페라에 참여하는 민간 합창단의 공연수당이 지나치게 낮게 책정됐다'는 지적에 "그렇다고 최저임금제를 도입하기는 아직 이르다"고 답변했다.

유 사장은 "예술의전당뿐 아니라 대한민국 모든 예술 장르가 양극화됐다"며 "대학로 연극배우의 회당 출연료는 1만∼2만원일 때도 있는데, 뮤지컬은 1억원까지 받는 분도 있다"고 말했다.

그는 "예술계가 함께 고민하며 적절하게 방법을 찾아가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cla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