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106826 0032019092055106826 03 0306001 6.0.14-RELEASE 3 연합뉴스 0 related

"미성년자 2천415명이 연간 임대료 504억원 벌어"

글자크기
(세종=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 한해 동안 미성년자들이 벌어들인 임대료 수익이 500억원을 넘긴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국토교통부와 국세청이 자유한국당 김상훈 의원에게 제출한 '종합소득세 신고현황' 자료에 따르면 2017년 미성년자 2천415명이 임대소득 504억원을 신고했다.

연합뉴스

금수저
[연합뉴스TV 제공]



2013년 1천815명이 366억원을 신고했고 2016년에는 1천891명이 381억원을 신고했으나 2017년 들어 미성년 임대소득자가 처음으로 2천명을 넘어섰고 임대소득 또한 단숨에 500억원대로 올라섰다.

특히 미성년의 1인 평균 임대료 수입이 성인보다 많았다.

2017년 미성년자 1명이 임대소득으로 연 2천87만원을 벌어들인 데 비해 같은 해 임대소득을 신고한 성인 1명의 임대소득은 그보다 적은 1천994만원이었다.

김상훈 의원은 "변칙적 상속과 증여 등 탈세에 대한 감시를 강화해야 하며, 특히 미성년자 보유 자산에 대한 세무당국의 면밀한 주시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자유한국당 김상훈 의원
[자료: 김상훈 의원실]



banan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