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428717 0022019081754428717 01 0101001 6.0.12-HOTFIX 2 중앙일보 0 related

北 '새 무기' 230㎞ 날아 무인도 타격…김정은 주먹 '불끈'

글자크기
중앙일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6일 또다시 '새 무기' 시험사격을 지도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7일 보도했다. 사진은 조선중앙통신 홈페이지에 공개됐다. [조선중앙통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북한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지도 하에 '새 무기'를 시험사격했다며 동해상에 위치한 것으로 추정되는 바위섬 타격 사진을 공개했다.

17일 조선중앙통신은 "김정은 동지께서 8월 16일 오전 새 무기의 시험사격을 또다시 지도했다"며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에는 김 위원장이 지휘소 모니터를 바라보며 주먹을 불끈 쥐고 환호하는 모습과 발사체 발사 모습, 바위섬 타격 모습 등이 들어 있다.

통신은 "최근 우리 당의 직접적인 지도와 세심한 관심 속에 첨단무기 개발 성과는 주체적 국방공업발전사에 전례를 찾아볼수 없는 기적적인 승리이며 자위적 국방력 강화에서 획기적인 전환점으로 되는 커다란 사변들"이라며 "국방과학자들은 이번 시험 사격에서도 완벽한 결과를 보여주었으며 이 무기체계에 대한 보다 큰 확신을 굳힐 수 있게 해주었다"고 평가했다

통신에 따르면 김 위원장은 "그 누구도 범접할 수 없는 무적의 군사력을 보유하고 그를 계속 강화해나가는 것이 우리 당의 국방건설 목표"라며 "이를 관철하기 위한 단계별 점령목표들은 이미 정책적인 과업으로 시달됐다"고 말했다.

중앙일보

북한이 16일 또다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지도 하에 새 무기 시험사격을 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7일 보도했다. [조선중앙통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중앙일보

북한이 16일 또다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지도 하에 새 무기 시험사격을 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7일 보도했다. [조선중앙통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또 김 위원장은 "그 어떤 세력이든 우리를 상대로 불장난질을 해볼 엄두도 못내게 만드는 것, 만약 물리적 힘이 격돌하는 상황이 온다 해도 우리의 절대적인 주체병기들 앞에서는 그가 누구이든 속수무책으로 당하지 않으면 안되는 그런 강한 힘을 가지는 것이 우리 당의 국방건설의 중핵적인 구상이고 확고부동한 의지임을 모두가 명심해야 한다"고 말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북한이 이번 발사체에 대해 '새 무기'라고만 밝힌 가운데 전문가들은 발사체가 '북한판 에이태큼스(ATACMS)'일 가능성을 제기하고 있다.

북한은 지난 10일 '신형 전술 지대지 미사일'이라는 이름으로 새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공개했다. 이때 다연장 로켓발사포 체계(MLRS)와 고체 연료를 기반으로 하는 전술 지대지미사일 모양이 한·미의 에이태큼스와 유사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해당 무기 체계는 신속 재장전이 가능하고, 탄두 탑재 중량이 크다는 특징을 지닌다. 16일 발사한 '새 무기'도 사진 상으로 봤을 때 10일 발사한 것과 같은 탄종으로 보인다는 분석이 제기됐다.

중앙일보

북한이 16일 또다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지도 하에 새 무기 시험사격을 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7일 보도했다. [조선중앙통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중앙일보

북한이 16일 또다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지도 하에 새 무기 시험사격을 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7일 보도했다. [조선중앙통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합동참모본부는 16일 "우리 군은 오늘 오전 8시1분께 8시16분께 북한이 강원도 통천 북방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발사한 미상의 단거리 발사체 2발을 포착했다"며 "이번에 발사한 발사체의 고도는 약 30㎞, 비행거리는 약 230㎞, 최대속도는 마하 6.1이상으로 탐지했다"고 밝혔다.

북한이 공개한 무인도 타격 사진과 합참의 발표 등으로 봤을 때 북한이 통천 일대에서 동북방으로 쏘아올린 '새 무기가' 약 230㎞를 비행해 함경북도 무수단리 남단에 있는 무인도를 타격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이슈를 쉽게 정리해주는 '썰리'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