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378899 0112019081454378899 08 0802001 6.0.20-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565759780000 1565759894000

세틀뱅크, 상반기 영업익 30%↑…"하반기 성장세 지속"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강미선 기자] [간편현금결제 거래↑…"하반기 가맹점 확대, 신규서비스 출시"]

머니투데이

세틀뱅크 / 사진제공=세틀뱅크



세틀뱅크는 올해 2분기 매출액이 167억원, 영업이익은 37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20%, 29% 각각 증가했다고 14일 밝혔다. 2분기 당기순이익은 34억으로 전년동기 대비 37% 늘었다.

상반기 누적 매출액은 320억원, 영업이익은 72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19%, 30% 각각 증가했다. 상반기 당기순이익은 66억원으로 25% 늘었다.

세틀뱅크는 주요 서비스인 간편현금결제 부문에서 거래 규모와 건수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면서 실적이 호조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특히 대형 e커머스 업체와 주요 간편결제 페이업체들에 결제 플랫폼을 제공하는 사업구조가 온라인 및 모바일 쇼핑 시장 활성화, 정부의 현금 장려 정책 등과 맞물려 성장 동력으로 작용했다고 설명했다.

최근 세틀뱅크는 지역화폐 시장에 진출했다. 모바일 지역화폐 시장이 더욱 확대될 것으로 전망하고 관련 사업 공략을 강화하고 있는 것. 또 간편현금결제와 가상계좌 서비스의 높은 시장점유율을 바탕으로 오프라인 시장 진출도 본격화할 예정이다.

회사 관계자는 "3분기에도 매출 성장과 수익성 향상을 이어갈 것"이라며 "대형 및 중소형 가맹점 확대 및 신규 서비스를 출시해 신성장 동력 확보에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강미선 기자 river@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