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376862 0522019081454376862 02 0213001 6.0.10-RELEASE 52 뉴스핌 0 related

부산 북구청, 광복절 기념 나라사랑 기념티셔츠 착용 근무

글자크기
[부산=뉴스핌] 조상철 기자 = “3·1 만세운동과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의 해를 맞아 선열들의 애국혼을 받들고 자랑스러운 대한민국을 이어가는 데 힘을 보태고 싶습니다.”

뉴스핌

제74회 광복절을 맞아 광복절기념 티셔츠를 입고 출근한 부산 북구청 공무원들이 태극기를 들고 나라사랑을 다짐하고 있다. [사진=북구청] 2019.8.14.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부산 북구는 제74회 광복절을 기념해 14일과 16일 이틀 동안 전 직원들이 나라사랑 문구가 새겨진 광복절기념 티셔츠를 입고 주민들을 맞이한다.

올해는 특히 광복의 의미와 독립정신을 계승하기 위한 열기가 높은 가운데 북구는 30만 구민과 함께 대한민국의 자긍심을 고취하기 위한 방안을 고민하던 중 ‘자랑스러운 대한민국’이라는 문구와 태극마크가 새겨진 티셔츠를 입고 근무하기로 뜻을 모았다.

북구청과 각 동의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한 민원인들은 “태극문양이 새겨진 셔츠를 입고 근무하는 모습을 보니 선열들이 피 흘리며 되찾은 우리나라를 더 사랑하고 더 발전시켜야겠다는 생각이 든다”고 입을 모았다.

정명희 구청장은 “광복절을 맞아여 광복의 의미와 나라사랑의 마음을 되새겨보고자 직원들이 뜻을 모아 기념티셔츠를 입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면서 “어려운 시국인 만큼 주민들과 나라사랑의 마음을 모아 구정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chosc52092@newspim.com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