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365913 0252019081454365913 02 0212001 6.0.16-HOTFIX 25 조선일보 0 related

스웨덴 찾아가 호날두에게 따진 한국 유튜버

글자크기

곽지혁씨 동영상 조회수 200만

조선일보

스웨덴 스톡홀름에서 한국 유튜버 곽지혁씨의 카메라에 잡힌 호날두. 그는 곽씨로부터 항의를 받자 시선을 주지 않은 채 자리를 떴다. /유튜브

'노쇼 사태'로 전 국민적 공분을 산 축구 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4·유벤투스)에게 항의하기 위해 스웨덴까지 건너간 국내 유튜버가 있다.

유튜버 '축구대장 곽지혁'씨는 지난 11일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와의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 최종전을 위해 스웨덴 스톡홀름의 한 호텔에 머물고 있는 호날두와 유벤투스 선수단을 찾았다. 곽씨가 다음 날 올린 영상엔 호날두를 향해 영어로 "왜 한국 경기에서 뛰지 않았냐"고 항의하는 장면이 나온다. 그러나 호날두는 곽씨에게 시선을 주지 않고 다른 해외 팬들에게 사인을 해주고 함께 사진 촬영을 한 뒤에 자리를 떠났다.

곽씨는 마우리시오 사리 유벤투스 감독을 향해 '티켓 값을 받으러 왔다'는 문구의 종이를 흔들어 보이기도 했다. 사리 감독은 지난달 26일 유벤투스와 '팀 K리그'의 친선 경기 후 기자회견에서 취재진이 호날두가 계약을 어기고 뛰지 않은 부분에 대해 계속 질문하자, "호날두가 그렇게 보고 싶다면 이탈리아로 오라. 내가 티켓 값을 주겠다"고 말해 국내 팬들의 분노를 샀었다. 곽씨의 종이를 본 사리 감독은 "당신이 아니라 취재진에게 한 말이었다"며 웃고 지나갔다. 이 영상은 현재 유튜브 조회 수 200만뷰를 넘겼다.





[윤동빈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