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000989 0722019072654000989 01 0101001 6.0.20-RELEASE 72 JTBC 0 true false false false 1564096080000 1564101733000 popular

러시아 발뺌에…미 국방 "러 군용기, 한국 영공 진입"

글자크기


[앵커]

요즘 한반도를 둘러싸고 미국, 일본, 중국, 러시아의 관계가 꼬일 만한 일들이 계속 일어나고 있죠. 일본의 수출 규제도 그렇고, 북한은 미사일을 쐈고, 러시아 군용기의 우리 영공 침범 사건도 그런데요. 미국 국방장관이 한국 영공에 들어갔다는 것을 공식적으로 확인했습니다. 우리 국방부로부터 침범 관련 근거 자료를 받은 러시아 무관은 본국에 전달하겠다고 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선미 기자입니다.

[기자]

마크 에스퍼 미국 신임 국방장관이 러시아 군용기가 침입한 곳은 '한국 영공'이라고 밝혔습니다.

기자 간담회에서 한 취재진이 '일본해'라는 단어를 사용해 질문을 했는데 에스퍼 장관은 "러시아 군용기가 '한국 영공'에 진입한 것이 새로운 사실"이라고 답했습니다.

그는 러시아 군용기가 남쪽으로 비행한 것은 이전에도 있었지만 한국 영공까지 들어온 것은 처음이라며 영공 침범 사실을 분명히 했습니다.

일본이 우리 전투기의 경고 사격을 비판한 것에 대해서는 "한국과 일본을 만날 때 논의할 사안 중 하나"라고만 말했습니다.

한·일 간의 갈등을 의식해 조심스런 입장을 보이면서도 러시아 군용기가 한국 영공에 들어갔다는 사실만큼은 분명히 한 것입니다.

우리 국방부는 다시 주한 러시아 무관을 불러 영공 침범 증거를 제시했습니다.

레이더 항적과 좌표 등입니다.

이를 받은 러시아 무관은 "러시아 국방부에 보내 조사에 참고하겠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영상디자인 : 홍빛누리)

김선미, 조용희, 오원석 기자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