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986458 0032019072553986458 02 0201001 6.0.14-RELEASE 3 연합뉴스 53339995 popular

우리공화당 천막 현수막 훼손 40대 검거…"평소 안좋은 감정"

글자크기
연합뉴스

당시 현수막이 찢어진 모습
[우리공화당 관계자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우리공화당(구 대한애국당)의 농성 천막에 걸려있던 현수막을 훼손한 4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종로경찰서는 A(41)씨를 재물손괴 혐의로 입건해 조사했다고 25일 밝혔다.

경찰과 우리공화당 등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3일 오전 광화문광장에 있던 우리공화당 천막 뒤쪽에 걸려있던 현수막 1개를 찢고 달아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누군가 날카로운 도구로 현수막 가운데를 자른 뒤에 차를 타고 도망갔다'는 112 신고를 받아 목격자 진술, 주변 폐쇄회로(CC)TV 영상 등을 분석해 A씨의 신원을 파악했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평소 우리공화당 측에 좋지 않은 감정을 가지고 있었다'는 취지로 진술했으며, 당시 천막 인근을 지나다 우발적으로 현수막을 훼손했다고 범행 일체를 시인했다.

우리공화당은 지난 24일 광화문광장에 설치했던 천막을 철거한 뒤 세종문화회관 앞으로 옮긴 상태다. 현재 세종문화회관 앞 인도에는 조립식 천막 1개 동과 몽골 텐트 2개 동이 설치돼 있다.

ye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