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926002 0022019072353926002 01 0103001 6.0.18-RELEASE 2 중앙일보 52041027 false true false false 1563849381000 1563849429000 popular

이낙연 총리 “추경안 표류 참담…日공동대응 약속 실천해야”

글자크기
중앙일보

이낙연 국무총리가 23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낙연 국무총리는 23일 추가경정예산안(추경안) 처리를 위한 국회 의사일정 합의가 불발된 데 대해 “여야 5당 원내대표가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일본 경제도발에 대한 공동대처를 다짐했으면 실천이 따라야 한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국무회의를 열고 “추경안 처리가 여전히 표류하고 있는데 국회의 전개가 참담하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그는 “경제가 어렵다고 모두가 말한다면 경제를 돕기 위한 추경안 처리도 모두가 함께하는 것이 당연하다”며 “그러나 현실은 그렇지 못하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공동대처를 다짐하셨으면 그렇게 해주시길 바란다”며 “이제라도 추경을 처리해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지난 주말 태풍 ‘다나스’ 상륙에 따른 피해 복구도 당부했다.

이 총리는 “지난 주말 태풍과 폭우로 제주와 남해안 지역에 주택 30동, 농경지 2454ha, 경사면 토사 유출 등 피해가 있었다”며 “관계부처와 지자체는 복구를 서둘러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또 “(사고 예방을 위해) 산사태 위험지역, 축대, 옹벽, 건설 공사장 등 취약지대를 잘 살피고 보강조치를 해주길 바란다”며 “올해 1~3개 태풍이 추가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되는데 경각심을 늦춰선 안 된다”고 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이슈를 쉽게 정리해주는 '썰리'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