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913961 0432019072253913961 02 0201001 6.0.20-RELEASE 43 SBS 0 true false true false 1563796833000 1563803415000 popular

공사장 옆 지나는 순간 '와르르'…마른 하늘에 '벽돌 벼락'

글자크기

<앵커>

최근 건물 철거 현장 안전사고가 잇따랐는데, 오늘(22일)은 새로 4층 높이 건물을 짓는 공사장에서 바로 옆 인도로 벽돌이 쏟아져 내리는 일이 있었습니다. 지나가던 사람들이 크게 놀랐습니다.

CJB 정진규 기자입니다.

<기자>

청주의 4층짜리 건물 공사 현장입니다.

행인들이 공사장과 붙어 있는 인도를 지나는 순간 갑자기 벽돌 10여 개가 사람들 머리 위로 쏟아집니다.

이 벽돌들은 여성과 자전거 바로 옆을 스치고 요란한 소리를 내며 바닥에 떨어집니다.

놀란 행인들은 행여 또 다른 건축 자재가 떨어질까 머리 위를 확인하면서도 걸음을 멈추지 못합니다.

[김 모 씨/목격자 : 도저히 예측할 수 없던 상황이었고요. 갑자기 (행인들) 옆으로 돌이 떨어지니까.]

이 같은 낙하물 사고가 발생한 지 일주일 여가 지났지만, 이 공사장의 절반가량은 아직도 안전시설물이 갖춰져 있지 않습니다.

인도를 걷는 행인을 보호할 낙하물 방지망도 없고 고층 안전 펜스 역시 허술하기만 합니다.

이동식 크레인은 인도 위에서 대형 자재를 옮기고 있는데 행인들은 그 아래로 아무런 제지 없이 통행하고 있습니다.

[공사장 관계자 : 울타리가 밖에 쳐져있으니까, 그 바깥까지 (벽돌이) 떨어질 줄은 몰랐죠. 그렇게까지 예상 못 한 거죠.]

이곳처럼 안전시설물 미설치 등 산업안전보건법을 위반한 중소형 공사장이 76%에 달합니다.

잠원동 붕괴사고가 벌어진 지 이제 겨우 보름밖에 지나지 않았지만, 공사장 내 안전불감증은 아직도 그대로입니다.

(영상취재 : 박희성, CG : 오유현)

▶ [인-잇] 사람과 생각을 잇다
▶ [SBSX청년 프로젝트] 당신의 이야기를 기다립니다 →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