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818211 0562019071853818211 02 0213001 6.0.17-RELEASE 56 세계일보 0 popular

‘국제빌딩 4구역’에 주민편의시설

글자크기

용산구, 연면적 1만48㎡ 규모 조성 / 청년 창업센터·육아방 등 들어서

서울 용산구 국제빌딩 주변 4구역에 청년·어린이 등 주민을 위한 복합편의시설이 들어선다.

용산구는 국제빌딩 주변 4구역(한강로3가 63-70 일대) 기부채납 시설 활용방안을 확정했다고 17일 밝혔다. 이 안에 따르면 용산구는 서울시와 함께 기부채납 받은 시설을 활용해 지하 5층∼지상 6층, 연면적 1만48㎡ 규모의 복합시설(조감도)을 조성한다.

지상건물은 2개 층의 업무시설동과 6개 층의 공공시설동으로 나뉜다. 서울시와 구가 절반씩 시설을 꾸민다. 구립 시설로는 청년층을 위한 창업·커뮤니티 공간 ‘청년1번가센터’, 우리동네 키움센터와 공동 육아방 등을 갖춘 ‘어린이 비전센터’, 피트니스룸·단체운동실·탁구장 등을 갖춘 다목적 체육센터, 용산4구역 기념관 등이 들어선다.

세계일보

어린이 비전센터에는 날씨·계절에 관계없이 어린이 40명이 동시에 들어가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280㎡ 규모의 실내놀이터가 만들어진다.

시립 시설로는 북카페, 아동청소년 예술교육센터·공연장이 조성된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구민들이 육아, 일자리 문제를 해소하고 건강한 생활을 유지할 수 있도록 시설을 배치했다”며 “내년 하반기 개소를 목표로 사업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국제빌딩 주변 4구역에는 주민편의시설 외에도 32∼43층 1140가구의 주상복합아파트 5개 동, 34층 규모 업무시설 1개 동, 5층 규모 종교시설, 문화공원(용산파크웨이)이 들어선다. 내년 8월 준공된다.

박연직 선임기자 repo21@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