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219685 0032019062053219685 02 0203001 6.0.14-RELEASE 3 연합뉴스 0 popular

혼자 살던 50대 여성 숨진 지 석달 만에 발견

글자크기
연합뉴스

고독사(PG)
[제작 이태호]



(부산=연합뉴스) 김재홍 기자 = 19일 오후 2시께 부산 서구 한 주택 안방에 집주인 A(59)씨가 숨져있는 것을 119구급대가 발견했다.

경찰에 따르면 최근 A씨가 보이지 않는 것을 이상하게 여긴 통장이 주민센터에 알렸고, 주민센터 연락을 받은 A씨 동생이 119에 신고해 119가 창문을 강제로 열고 집으로 들어갔다.

경찰은 A씨가 석 달 전인 올해 3월 중순 숨진 것으로 추정했다.

A씨는 20년 전에 남편과 이혼하고 혼자 살다 딸이 10년 전 숨진 이후 우울증을 앓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시신 부패가 심해 정확한 사인을 확인하기 어려웠으나 출입문이 잠겨 있고 외부 침입 흔적이 없는 점 등으로 미뤄 타살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pitbul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