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127202 0032019061553127202 01 0102002 6.0.8-hotfix 3 연합뉴스 37814762

文대통령 "이제야 참전용사들 기려 미안한 마음…평화 밑거름"

글자크기

스웨덴 한국戰 참전비 제막식 참석…"세계 평화 위해 노력할 것"

(스톡홀름=연합뉴스) 이상헌 임형섭 기자 = 스웨덴을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15일(현지시간) 오후 수도 스톡홀름의 유르고덴 공원에 마련된 한국전 참전 기념비 제막식에 참석했다.

기념비는 한국전쟁 때 파견된 의료지원단 일원으로 국군과 연합군은 물론 전쟁포로와 민간인까지 헌신적으로 치료한 스웨덴 참전 용사들을 기리고자 조성됐다.

문 대통령은 기념사에서 "대한민국 대통령이자 인류의 구성원으로서 깊은 존경심을 안고 여러분 앞에 섰다"며 "한국전쟁 시작 70년이 돼 가는데 이제야 참전비를 세우고 정신을 기리게 돼 참전 용사들과 그 가족에게 미안한 마음"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부산의 한 상업고에서 문을 연 스웨덴 적십자병원은 전쟁 중의 한국에 가장 먼저 의료 도움을 줬고, 정전 후에도 가장 오래도록 남아 활동했다"며 "지금 부산은 한국에서 가장 역동적인 도시가 됐고, 대한민국은 전쟁·질병·가난으로부터 고통받는 나라들을 돕고 있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이 모든 성취의 밑바탕에는 스웨덴 의료지원단의 희생과 헌신이 있었다"고 고개를 숙였다.

문 대통령은 "한국은 지금 한반도 평화를 위해 국제사회와 함께 노력하고 있다"며 "유르고덴 공원의 한국전 참전 기념비는 한반도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를 위한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또 "원조를 받던 나라에서 세계의 중심국가로 발돋움한 대한민국은 스웨덴과 함께 세계의 평화와 안정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생존해 계시는 (스웨덴) 참전 용사는 50여분뿐인데, 그분들께 평화로운 한반도를 꼭 보여드리겠다"고 약속했다.

honeybee@yna.co.kr, hysu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보기